'중화요리'에 해당되는 글 4건


나름 중화요리를 좋아하는 입장에서 내포에서 혼자 중국요리를 시켜먹기엔 항상 제약이 따릅니다.


한그릇도 배달을 해주는 업체가 두군데 있긴 한데 한군데는 별로. 또 한군데는 짜장도 짬뽕도 맛은 그저 그런데 1인분도 배달오니 시켜먹는 수준의 음식점이지요.


물론 2만원 이상 주문해야 배달을 하거나 아예 홀 위주로 영업하는 중식집들도 여러군데 있긴 합니다. 그 중 외지손님들과 함께 와서 짜장면을 먹던 짬뽕을 먹던 손색이 없는 집은 왕짜장이 아닐까 싶네요. 물론 비슷한 이름의 중식집이 내포에 한군데 더 있지만, 제 입맛 기준으로 내포에서 가장 먹을만한 중식집은 왕짜장이 아닐까 싶습니다.




내포 중심상권 청담프라자 2층.


지난주에 인천에서 온 손님과 서산에서 온 손님을 데리고 갔었는데, 사장님께서 중화비빔밥이라는 메뉴가 있다고 언제 한번 먹어보라고 하시기에 딱히 뭐 해먹기도 그렇고 중화비빔밥을 먹으러 왕짜장으로 향했습니다.



다른 메뉴들 사이에 걸려있는 중화비빔밥.


사실 이름도 지난번에 처음 들었습니다만, 대구지역에서 맛 볼 수 있는 중국식 소스가 곁들여진 비빔밥이라고 하네요. 가격은 9천원이라 조금 비싸긴 하지만, 사장님께서 대구에 직접 내려가 비법을 배워왔다 하시니 어떤 맛일지 먹어보기로 합니다.



깔끔한 인테리어의 왕짜장.


바로 조리에 들어갑니다. 건물 바깥에서 보이는 자리가 아니고 창가를 끼고 있는 식당들 사이에 끼어있는 상가인지라 이 건물에 중국집이 있는 줄 모르는 경우도 있을겁니다.



메뉴판입니다. 신메뉴인 중화비빔밥은 적혀있지 않습니다만, 여튼 그렇습니다.


보통 왕짜장에 오면 짬뽕이나 볶음밥을 주문하여 먹습니다. 개인적으로 짬뽕국물이 지나치게 자극적이거나 미원맛이 강하게 느껴지는 중국집들은 별로 좋아하지 않는데, 이 집 짬뽕국물은 조미료맛보다 매콤한 오징어국 맛이 납니다. 전혀 자극적이지 않은지라 선호하는 짬뽕맛입니다. 



반찬은 간단합니다.


김치와 춘장 그리고 단무지와 양파. 물가가 많이 올라 김치를 내주지 않는 중국집들도 요즘은 왕왕 보입니다만, 여느 중국집에 가도 볼 수 있는 흔한 반찬들입니다.


뭔가 볶는 소리가 나더니, 곧 중화비빔밥이 모습을 드러냅니다.



계란후라이가 올라간 중화비빔밥. 매콤한 냄새가 코를 찔러옵니다.


갖가지 야채와 버섯 그리고 오징어와 채썰은 돼지고기를 특유의 중화양념으로 볶아 흰쌀밥 위에 사뿐히 올려놓은게 바로 중화비빔밥입니다. 계란후라이와 함께 잘 비벼서 먹으면 된다고 하네요.



물론 먹을만큼만 조금씩 비비는게 좀 더 맛있게 먹을 수 있다고 합니다만, 다 비벼버렸네요.


일단 매운음식을 잘 먹지 못하는 제 입장에서는 매웠습니다. 매운 음식이 입에 맞지 않는다면 맵지 않게도 조리가 가능하다고 하네요. 매운 음식을 좋아하신다면 더 맵게 해달라고 하셔도 될테고요. 


여러모로 가격이 가격인지라 밥의 양도 1.5공기 수준이였고, 잡채밥보다는 먹을만 했습니다.


일반적인 중식이 질릴때, 다시 한번 찾아가 조금 덜 맵게 주문하여 먹어보기로 합시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홍성군 홍북읍 신경리 550 청담프라자 1차 204호 | 왕짜장 홍성점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순천향대학교가 위치한 아산시 신창면.


아산 시내로 들어가는 길목이자 수도권전철 1호선 종점으로도 유명한 동네입니다. 사실상 대학생을 상대로 영업해서 먹고 사는 동네이기도 하지요. 여튼간에 대학 동기 형이 전철로 신창까지 내려왔는데 중국집이 가고 싶다 합니다. 


나름대로 순천향대 근처 대학가 골목을 뒤져봐도 어찌된게 중국집은 보이지 않네요.


그러던 와중 대동북이라는 한자 간판을 달은 가게가 보입니다. 중국집이겠거니 하고 들어갔네요.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4 | 0.00 EV | 3.4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6:03:27 20:19:12


대동북(大東北) 식당 이름으로도 흔히 쓰이는 단어이고, 

나름 북경에서는 호텔 이름 가수 예명으로도 쓰이더군요.


그냥저냥 중국집스러운 이름인지라 별 의심없이 식당으로 들어갔습니다. 우리나라에선 흔히 쓰지 않는 간체자로 간판이 작성되어 있었으나, 그건 뭐 크게 의미 없었고 신속배달이라 써 있는 문구도 중국집에서 흔히 볼 수 있는 글귀기에 말이죠.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4 | 0.00 EV | 3.4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 2016:03:27 19:35:46


여기 중국집 맞나요 싶은데 중국집입니다.


젊은 중국인 사장 아저씨가 손님을 맞아줍니다. 그렇습니다. 오리지날 중국사람이 운영하는 중국집입니다. 아무래도 중국인 유학생이나 주변에 와서 일하는 중국인 아저씨들 위주로 장사를 하는 식당이더군요. 그렇다고 한국인 손님 말고 중국인 손님만 받는 식당은 아닙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4 | 0.00 EV | 3.4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 2016:03:27 19:34:45


중국어로 뭐라 써 있는데 말이죠.. 어려운 한자는 모르니 건너뛰기로 합니다.


뭐 아무래도 무슨 행위를 하면 벌금을 내야 한다는 경고성 문구로 보이는데..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4 | 0.00 EV | 3.4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 2016:03:27 19:34:54


반대쪽 벽에는 여러 음식 사진이 걸려있습니다.


굼벵이 무침같은 우리에겐 조금은 생소한 정통 중화요리도 있었고, 짜장면 아니면 짬뽕에 길들여진 한국인에게는 생소한 중화요리 사진들이 아닐까 싶습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4 | 0.00 EV | 3.4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 2016:03:27 19:33:46


나름 메뉴판에는 한자 간체자와 한글이 병기되어 있습니다.


우리가 잘 아는 짜장면 짬뽕같은 한국식 중국음식은 없고, 오리지날 정통 중화요리에 가까운 요리들 위주로 있었습니다. 다만 다소 이국적인 중화요리에 도전할 염두가 나지 않는 한국인 손님을 위해 갈비탕이나 육개장같은 한식요리도 메뉴에 포함되어 있더랍니다.


저는 나름 중국 정통의 중화요리를 맛보기 위해 부추계란밥(부추계란볶음+덮밥)을 시켰고, 같이 나눠먹을 마파두부 역시 주문했네요. 같이 간 형은 육개장을 주문했습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4 | 0.00 EV | 3.4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 2016:03:27 19:36:58


반찬은 볶은 땅콩과 어디서 많이 먹어봤던 맛을 내는 절임류...


저게 한국어로 뭐라 하느냐 물어봤는데 잘 모르겠다고 하더군요. 여튼 고수나물과 함께 우리나라에서도 상당히 익숙하게 먹어보았던 맛이 났습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4 | 0.00 EV | 3.4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 2016:03:27 19:44:53


마파두부가 먼저 나왔습니다


중국 특유의 향신료 냄새가 날 줄 알았는데, 한국사람 입맞에 맞춘 깔끔하고 살짝 매콤한 맛이 납니다. 밥이나 한공기 더 시켜서 밥도 비벼먹고 싶었습니다만.. 밥은 뭐 따로 시켰으니 그냥 숟가락으로 떠 먹어 봅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4 | 0.00 EV | 3.4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 2016:03:27 19:47:48


비쥬얼은 그냥 그래보여도 중국 유학생들도 즐겨 해먹는다는 부추계란볶음입니다.


거기에 밥을 비벼 먹으니 의외로 반찬거리 없을때 먹어도 나쁘진 않겠구나 싶더군요. 생전 처음 먹어본 음식이지만 그래도 만족스럽게 잘 먹고 왔습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4 | 0.00 EV | 3.4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 2016:03:27 19:51:04


육개장 역시 여타 백반집의 그것과 다르지 않게 나오더군요.


밥도 푸짐하게 주는 편이고, 뭔가 어수선한 분위기만 잘 정리해 준다면 한두번 신창에서 뭘 먹으러 갈때 찾아갈만한 식당이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중국사람이 운영하는 중국집이 예전엔 참 흔하디 흔했다만 요즘에는 차이나타운 아닌이상 보기 힘들다죠.


중국사람이 만드는 정통 중화요리집. 비교적 가까운 곳에 있다는 사실이 놀라웠습니다 ㅎㅎ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아산시 신창면 읍내리 480 | 대동북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