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의 마지막 날이던 2018년 12월 31일. 스파크는 먼 길을 떠났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264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8:12:31 13:16:53


2톤짜리 마이티QT에 실려 저 멀리 대구로 간 스파크의 마지막 이야기입니다.


살려서 타겠다는 이야기와 함께 폐차비의 두배 수준인 차값과 여러 부대비용을 들여 대구 현풍의 한 농산물 저장창고로 가지고 가셨습니다. 미리 주말에 올라오셔서 구비해둔 이전서류를 건내주고 이전도 당일날 진행되었지요.


그렇게 그곳에서 약 일주일정도 세워져 있다가 차량을 차고지인 창녕으로 이동했다고 합니다.



대구 달성군 현풍읍에서 창녕군 창녕읍의 한 아파트까지 보험사 긴급출동 서비스로 이동하였다고 합니다.


50km 수준으로 견인특약을 넣어놓았으면 따로 추가요금을 내지 않아도 되는 수준의 멀지 않은 거리라 하더군요. 올해로 초기형 마티즈 크리에이티브가 10년차를 맞이하는지라 아직까지는 사고가 아닌 노후화되어 차량을 폐차하는 경우는 거의 없는지라 폐차장에서 흔히 구할 수 있는 차는 아니지요. 물론 사고로 폐차장에 들어와도 대부분 앞빵을 먹은 차라 떼어서 이식 할 수 있는 부품이 없고요. 


여러모로 앞이 성한 올바디 차량을 구하는 일은 꽤나 장기전이 될 것 같아 거주중인 아파트로 차량을 옮긴다는 이야기였습니다. 더불어 멀쩡한 스파크를 하나 사서 이식을 하는 방법도 생각을 했으나, 멀쩡하고 주행거리 많은 차량도 얼추 200만원대에 거래되고 있는 상황이라 여의치 않다더군요.



창녕읍의 한 아파트 지상주차장 구석에 자리를 잡았답니다.


아직 유리창에 제 번호가 붙어있어 아파트 관리사무소에서 사고차 치우라고 전화가 오곤 했는데 결국 커버를 덮어놓았다고 하더군요. 개인적인 자금사정이 좋지 못하신것도 있었고, 마땅한 사고차도 나오지 않아 커버를 쓴 상태로 계속 저 자리에 세어져 있었다 합니다.



뭐 그렇게 아파트의 명당자리를 차지하고 있다가, 결국 폐차장으로 보냈다 하더군요.


시트와 배기만 탈거하고 결국 기약없는 기다림에 지쳐 폐차장으로 보냈다고 합니다. 혹시나 해서 등록원부를 확인해 보았더니 4월 4일자로 말소 된 상태임을 알 수 있었네요.



그렇습니다. 


폐차장에서 말소 당시 주행거리를 임의대로 적어놓은듯 합니다만, 지난해 사고 이후로 단 한발짝도 자력으로 움직이지 못했던 차량입니다. 이럴 줄 알았더라면 그냥 제 손으로 말소하여 번호라도 살려서 썼으면 어땠을까 싶은데 말이죠. 나름 살아날 수 있다는 희망을 가지고 보냈지만, 결국은 폐차장으로 가는 시기의 차이만 있었지 폐차장에서 짧지만 굵은 차생을 마감하였습니다.


다음 차생에는 부디 고급차로 태어나서 돈 많은 주인님한테 관리받고 살아가길.....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지난 명절. 극심한 정체에 시달리던 서해안고속도로 상행선입니다.


당진ic 부근 정체를 이겨가며 가고 있는데, 요즘 차와는 다르게 생긴 차가 2차로로 지나갑니다.


서울 한자리수 번호판이 달린 뉴 엘란트라가 아닌 구형 엘란트라입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Spot | 1/30sec | F/2.4 | 0.00 EV | 6.0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 2019:02:05 17:37:48


서울 1 머 XXXX


1.5리터급 SOHC 엔진이 장착된 GLSi 트림의 모델입니다. 최초등록이 1993년 4월인것으로 보아 뉴 엘란트라가 출시되던 과도기에 할인을 받아 구매한 차량으로 보이네요. 여기저기 찍히고 긁힌 부분도 있었지만 그래도 준수한 상태로 장거리 운행중이였습니다. 뭐 아저씨가 운전하시고 아주머니가 보조석에. 뒷자리에 딸이 타고 있는 전형적인 패밀리카였습니다.


그동안 뉴 엘란트라는 그럭저럭 많이 보았고, 재작년에는 93년 11월식 뉴 엘란트라를 폐차하러 가는 과정을 담은 포스팅을 했었는데 오리지날 구형 엘란트라는 정말 언제 보았는지 기억나지 않을 정도로 오래간만에 목격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74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9:02:05 17:37:34


최초의 엘란트라와, 존재하는 가장 최신의 엘란트라의 만남.


저 엘란트라. 그러니까 J카를 1세대라 칭하고 내수에서는 2세대 모델부터 아반떼라는 명칭으로 판매중이지만, 수출은 엘란트라라는 이름으로 하고 있습니다. 그런고로 지금의 AD가 6세대 엘란트라가 되는것이죠. 가장 최신의 엘란트라에서 가장 오래된 엘란트라 모델을 촬영하였습니다.


세월은 흐르고 흘러 26년 가까이 지났고, 엘란트라 옆을 둘러싸고 있는 차량들의 차령을 다 더하더라도 엘란트라 한대의 차령을 넘어가진 않을겁니다. 여튼 귀한 엘란트라가 차주 아저씨의 사랑을 받으며 오래오래 도로 위를 달리길 소망합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