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지난 금요일. 합덕집의 정수기 교체를 위해 일을 쉬고 집에 있었습니다.


약 20여년간 사용했던 정수기가 수명을 다 하고 어디선가 합선되어 결국 뻗어 사용이 불가능하기에 결국 교체를 결정했답니다. 어렴풋이 나는 기억으로는 초등학교 2학년에 재학중이던 어느날 하교를 하니 집에 정수기가 설치되어 있었습니다. 그게 2001년이니 만으로만 17년 넘게 사용했다는 이야기가 되겠죠.



허무하게 생명을 다 한 정수기. 


이 집으로 이사를 와서 현재의 자리에 세워진지도 11년이 넘었습니다. 그렇게 정수기를 놓던 날 태어난 신생아가 고등학교 2학년생이 될 때 까지 소임을 다하고 다음타자에게 자리를 넘겨주게 되었습니다.  



딱히 정수기상에는 제조년월 표기가 되어있지 않습니다만, 콘센트 전선은 2000년 제조네요.


여튼 그렇습니다. 그래도 1900년대 제조된 2000년에 제조되었을것으로 추정되는 정수기입니다. 그럼 뭐해요 이미 떠난걸.



아침일찍 새 정수기보다 정수기 받침대가 먼저 택배를 통해 도착했습니다.


뭉툭하고 두꺼울 줄 알았습니다만 생각보다 가볍고 길쭉하네요. 아무래도 요즘엔 부피가 작은 직수정수기 위주로 판매되다보니 받침대 역시 슬림하지 않나 싶습니다.



순백색 정수기 받침대입니다. 사실상 아래는 수납장의 용도로 사용이 가능합니다.



곧 설치기사 아저씨께서 새 정수기를 가지고 오십니다.



기존 정수기는 철거하고, 약 10년 넘게 사용했던 호스 역시 걷어낸 뒤 새 호스를 깔아줍니다.


조리수 밸브 역시 신품으로 설치되었고, 연결부속 역시 죄다 신품으로 교체됩니다.



금방 설치 완료.


정수와 온수는 직수. 그리고 냉수의 경우 1.5리터수준의 작은 저장탱크가 있다고 합니다. 디자인도 깔끔하니 예쁘고, 공간도 별로 차지하지 않네요. 간단한 사용법을 배운 뒤 본격적으로 조작해 봅니다.



다이얼을 돌리면 냉수와 정수 온수로 돌아갑니다. 그 외의 기능들은 손으로 살짝 터치를 하면 바뀌더군요.


다이얼의 조명이 마치 10여년 전 나온 피쳐폰 매직홀의 그것을 보는 기분입니다.



에너지소비효율등급 1등급. 거기에 전기도 종전 정수기 대비 얼마 먹지 않습니다.


SK매직 화성공장에서 2018년 6월에 제조되어 2018년 9월에 설치되었습니다. 약 20여년 전 정수기에 대비하여 검사필증에 붙은 검사항목에도 여러 균들을 걸러주는 기능이 추가되어 표시되어 있습니다.



종전에 그래왔듯이 앞으로도 근 20년은 더 쓰겠죠.


여튼 그렇습니다. 깔끔한 새 정수기 역시 무탈하게 오랜세월 자리를 지켜줬으면 좋겠습니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