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기중기운전기능사 자격증 취득기 12일차 이야기입니다.


뭐 암담했던 1일차가 벌써 12일차까지 왔네요. 총 17일차로 기획된 교육이기에 이제 끝이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아마 15~16일차에는 S자 주행코스를 타지 않을까 싶네요. 실질적으로 기중작업을 연습하는 날은 며칠 남지 않았다고 봐야 맞겠죠. 시간이 생각보다 빠르다고 느껴집니다.





딱히 특별함 없는 환경에서의 운행이 이루어집니다.


12일차부터 4회 4회 2회를 순환하며 타는 방식에서 변화를 주어 4회 3회 3회를 탑승하기로 합니다. 순번이 뒤쪽에 있는 관계로 학원에 출석하여 방통대 과제를 열심히 하다가 대략 시간에 맞춰서 대기하는 천막 아래로 나왔네요. 이제 어느정도 시간을 맞추는 감이 생겨서 저보다 순번이 두번째로 빠른분이 탑승하고 있는 시간대에 나오고 있습니다.



12일차에는 강사님께서 처음 1회 탑승시에 한하여 직접 채점을 하셨습니다.


장애물을 넘어 오버스윙을 하거나 기둥에 닿는 실격의 요소가 있었던 분들의 경우 체크가 되어있네요. 여튼 제 차례에서도 탔습니다만, 2분 47초에 다행히 바로 실격되는 사유는 없었습니다. 시간은 신경쓰지 않아도 된다는 강사님의 말씀대로 이후부터는 시간을 신경쓰지 않고 기중기에 탑승하게 되었습니다.



탑승 후 하차하여 붐대가 적정수준 접혔는지 확인합니다.


지난주 언젠가 타다보니 다른 강사님께서 제대로 들어가지 않았다고 하셨기에 그 이후부터 꼭 내려서 확인을 하곤 합니다. 그래도 그 이후로 붐대레버를 조금 더 당기고 있다가 놓는지라 큰 문제가 생기지는 않더군요.



2회차와 3회차는 각 3회씩 탑승하니 늦어지는 일 없이 모두 다 타고 딱 퇴근시간에 도달하더군요.


시간을 측정하지는 않습니다만, 괜히 또 강박관념에 사로잡혀 서두르게 되더군요. 물론 오전에 탈 때와 오후에 탈 때가 마음가짐이 다릅니다. 뭐 다른 생각을 하기도 해서 그렇겠지만 말이죠. 남은 기간동안 부디 실수하지 않고 확실히 익힐 수 있기를 소망합니다.


13부에서 계속됩니다.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당진시 석문면 삼화리 1267-2 | 당진 현대직업전문학교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