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도리의 IT이야기'에 해당되는 글 282건


평화로운 월요일 오후.


퇴근하며 우편함을 들여다 봅니다. 방송통신위원회,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에서 온 편지가 하나 있네요..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7 | 0.00 EV | 4.3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 2020:01:06 18:43:22


나는 딱히 잘못한게 없는데.. 라고 생각하며 우편물을 확인하기로 합니다.


아무래도 지난해 업무용 알뜰폰의 약정이 끝나고 번호이동을 하며 생긴 미환급금이 연초에 확인되어 이런 우편물이 오지 않았나 싶습니다. 그동안 통신사 미환급금 조회 서비스가 방송을 타고 주목을 받을 때 마다 한번씩 돌려보곤 했습니다만, 환급금이라고는 단 1원도 나오지 않았었지요. 이번에는 생긴듯 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40sec | F/1.7 | 0.00 EV | 4.3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 2020:01:06 18:43:51


안녕하십니까?


CJ헬로로 납부하신 서비스 요금 중 환급금이 있어 다음과 같이 신청방법을 안내드립니다.


그렇습니다. 지난해 2월 KT망을 사용하는 CJ헬로 알뜰폰에서 LG U+망을 사용하는 (주)큰사람 이야기알뜰폰으로 번호이동을 했었습니다. 그 당시 CJ헬로에서 청구되었던 요금이 번호이동 후 사업자인 큰사람에서 함께 청구가 되었는데, 필요 이상으로 더 걷어간 금액인듯 합니다.


여튼 CJ그룹이 2000년대 초반 케이블 방송 사업의 진출을 목적으로 지역 유선방송사를 합병하며 몸집을 불려왔던 CJ헬로비전은 IPTV의 등장과 뉴미디어시대의 시작으로 한계에 봉착하였고, 몸집 불리기에 혈안인 LG그룹의 통신사에 인수되었습니다. 그렇게 2019년 12월 24일. 주주총회를 거쳐 CJ 이름을 떼어내고 LG헬로비전으로 사명이 변경되었지요.


사명이 변경된지 대략 보름가까이 지났습니다만, 아직 안내문에는 CJ 로고가 선명히 박혀있었습니다.



물론 안내된 홈페이지 주소에서 새 사명이 포함된 주소로 변경되었습니다.

http://mobile.lghellovision.net/ 홈페이지 주소가 매우 길어졌습니다.


홈페이지 주소가 매우 길어졌음에도, 헬로모바일 홈페이지는 로고가 바뀐 모습을 제외하고는 거의 그대로입니다. 말이 LG의 통신 계열사지만, KT망과 SKT망을 임차하여 알뜰폰을 판매하고 있습니다. 아마 LG그룹의 계열사로 편입된 이상 KT와 SKT망을 이용하는 요금제보다 훨씬 더 저렴한 상품이 탄생하지 않을까 기대가 되긴 합니다.


여튼 홈페이지 우측 하단에 보이는 '미환급금 조회/신청' 카테고리를 클릭합니다.


유선상품의 경우 엘지헬로비전 홈페이지(http://www.lghellovision.net/) 최하단에 미환급금 조회 카테고리에서 조회가 가능합니다. 처음에 유선상품용 홈페이지에서 조회했더니만 아무것도 나오지 않아 모바일 페이지로 이동했었습니다.




간단한 본인인증으로 미환급금의 조회 및 신청이 가능합니다.


선납 또는 과납한 금액이나 공시지원금 부가세 과다 과금액을 돌려준다고 합니다. 거기에 비록 작은 돈이겠지만 그동안의 이자까지 계산하여 지급한다고 하네요. 물론 큰 돈이 아닌지라 이자가 눈에 띌 수준은 아니겠습니다만, 1원의 이자라도 붙어있겠지요. 제게는 1원도 소중합니다.




제 몫으로 남아있는 미환급금은 1332원.


환급 은행과 계좌 연락처를 입력하고 신청버튼을 누르면 매우 간단한 신청절차가 완료됩니다. 뭐 큰 돈이 남아있으리라 기대하진 않았지만, 기대보다 훨씬 적었기에 약간 실망하기는 했었네요. 그럼에도 과자 하나 먹을 수 있는 그런 돈입니다. 그저 받아도 그만 안받아도 그만인 돈이라지만 제게는 소중합니다.




그렇게 환급 신청을 마쳤습니다. 과도하게 청구된 부가세 환급금이라고 합니다.


지난 월요일에 접수했고, 화요일 오후 2시 13분에 소정의 이자가 포함된 1485원이 입금되었습니다. 그리 큰 돈은 아니지만 그래도 과자 한봉지 값은 벌었으니 기분은 정말 좋네요. 통신3사의 유/무선 상품의 미환급금은 통신사업자연합회에서 운영하는 홈페이지(https://www.smartchoice.or.kr/)에서도 일괄 확인이 가능합니다.


알뜰폰의 경우 이렇게 안내우편물이 오거나, 각 통신사 홈페이지나 고객센터를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고 하네요. 여튼 그렇습니다. CJ시절에 냈던 돈을 회사의 주인이 LG로 바뀌고 소정의 이자까지 더해져 받았습니다. 기분은 좋네요.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며칠 전... 블루스크린이 뜨던 컴퓨터를 대체할 중고 컴퓨터를 구입했습니다.



대략 예산은 30만원 선.


그렇다고 게임을 하는것도 아니고, 고사양을 요구하는 작업을 하지도 않습니다. 해봐야 블로그 포스팅 그리고 개꿀탁송 배차관리나 문서작성이 전부인 수준입니다. 그러니 굳이 좋은 컴퓨터는 필요가 없겠죠.


처음에는 새 제품으로 맞추려 했지만, 제 환경을 아는 주변에서는 죄다 비추천. 그래서 중고로 눈을 돌리다가 지인분이 25만원에 매물을 올린것을 보고 이 컴퓨터를 가져왔습니다. 대략 사양만 놓고 본다면 5년 전 게이밍용으로 맞춰진 사양이지만, 갑자기 게임을 해야겠다 결심하지 않는 이상 제게는 앞으로 한 5년은 무리 없이 굴릴 수 있으리라 봅니다.


막상 구입하고 보니 기존 컴퓨터에서 블루스크린이 더이상 뜨지 않았지만, 그래도 다가오는 Windows7 지원 중단 대비와 백업을 위해 미리 준비했다 생각하고 있습니다. 기존 컴퓨터는 여러모로 활용 방도가 있으리라 생각되니 그냥 놔두기로 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7 | 0.00 EV | 4.3mm | ISO-320 | Flash did not fire | 2019:11:28 22:57:13


대략적인 사양은 이렇습니다.


CPU : i7-3770K (노뚜따)

MB : GIGABITE GA-Z77X-UD3H

RAM : 삼성 DDR3 PC-12800 4G X 2개 (8G)

그래픽카드 : 지포스 GTS450 1G

SSD : GoldFlash 256GB

ODD : 없음

파워 : sunroot 600W 80PLUS

케이스 : COX A3 NOBILE

WINDOWS10 PRO 메인보드 정품인증


뭐 게임이나 영상편집을 하는 분들은 가져다 버리라고 할 사양이지만, 제게는 과분합니다. 그래픽카드만 바꿔주면 배틀그라운드도 돌아간다고 합니다. 자동차로 따지자면 20년 넘은 베르나를 타다가 이제 10년 채운 그랜져 TG로 기변을 한 사람이라 생각해야 할까요. 여튼 그렇습니다.


같은 가격 비교대상에 올려놓았던 업자컴의 주요사양이 5세대 i5, DDR4 8GB, GTX960 4GB, 신품 128GB SSD로 기억하는데 사양을 보곤 PC방 출신이라며 구매를 말리더군요. 여튼 게임을 목적으로 중고컴퓨터를 구매하는 사람이라면 자동차로 치자면 5년 채우고 방출된 택시부활 쏘나타인 이 제품을 구매했겠지만, 게임이 목적이 아닌 제게는 용량 큰게 장땡이라 지금 이 물건을 구해왔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7 | 0.00 EV | 4.3mm | ISO-500 | Flash did not fire | 2019:11:28 22:57:40


미들타워급 케이스. 그리고 투명한 아크릴윈도우를 통해 내부를 훤히 볼 수 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7 | 0.00 EV | 4.3mm | ISO-640 | Flash did not fire | 2019:11:28 22:57:57


전원버튼과 USB 3.0을 포함한 3구의 USB 단자. 

그리고 스피커와 마이크 입출력 단자가 상단에 있습니다.

좌측의 스위치는 가운데에 놓으면 OFF, 위 아래로 조작하면 쿨러와 조명의 세기 조절이 가능합니다.


이런 미들타워 이상급 커다란 케이스에 조립된 컴퓨터를 사실상 처음 접해봅니다. 초등학생 시절에 80만원을 주고 사촌형이 조립해줬던 컴퓨터를 업그레이드를 거쳐 7년을 사용했고, 고등학생 시절 회생불능 상태까지 간 컴퓨터를 대신하여 학교에서 불용으로 빼놓은 비슷한 사양의 컴퓨터를 RAM만 더 끼우고 할 수 있는 여러 개조를 거쳐가며 약 2년을 사용했습니다.


컴퓨터를 안사주니 똥컴 가져다 개조해서 썼죠.. 그냥 제가 컴퓨터로 뭘 하던 싫어했습니다.

여러모로 중요한 시기에 당근과 채찍이 병행되는 생활이 아닌 채찍만 가득한 학창시절을 보냈습니다. 

그래서 점점 심하게 삐뚤어지고 이모양 이꼴이 된 게 아닌가;;


그 이후 대학 입학과 동시에 노트북을 사용하면서 데스크탑이나 컴퓨터에 관심을 두지 않았으니 말이죠..


자동차로 따지자면 구닥다리 소형차와 경차만 골라타던 인생에서 처음으로 10년이 넘었지만 준대형차를 타 본 사람입니다. 그러니 모든것이 새롭게 느껴집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7 | 0.00 EV | 4.3mm | ISO-320 | Flash did not fire | 2019:11:28 22:58:14


 USB3.0을 지원하는 메인보드인지라 후면의 USB 포트는 모두 3.0을 지원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7 | 0.00 EV | 4.3mm | ISO-640 | Flash did not fire | 2019:11:28 23:01:29


기존에 사용하던 슬림케이스 데스크탑과 비교하니 거의 두배 수준의 크기입니다.


쓰레기장에서 주워왔습니다. 그럼에도 제 임무를 성실히 수행했습니다. 앞으로도 블루스크린만 보여주지 않는다면 충분히 써먹으리라 생각됩니다. 어릴적 경제교육이 잘 된건지 학창시절 개인적으로 물건을 사는 부분에 대해 사실상 허용이란 없었던 삶을 살아서 그랬던건지 몰라도 지금도 쓰레기장에 쓸만한 물건이 있다면 주워오거나 공병을 줍는 거지근성이 가득한 사람입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7 | 0.00 EV | 4.3mm | ISO-400 | Flash did not fire | 2019:11:28 23:05:08


전원을 연결하니 불이 들어오고 쿨러가 작동합니다. 꽤나 멋진 모습을 보여줍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7 | 0.00 EV | 4.3mm | ISO-1250 | Flash did not fire | 2019:11:28 23:05:17


여튼 잘 돌아갑니다.


운영체제도 잘 깔려있고, 주요 유틸리티만 설치해주면 됩니다. 현재 이 컴퓨터로 포스팅을 하고 있지만, 확실히 빠릿빠릿하게 움직이는 느낌이네요. 25만원 봉을 빼고도 남을 수준으로 부디 오래 버텨주었으면 좋겠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