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정이 끝난지는 약 2개월. 26개월째 큰 탈 없이 사용하고 있습니다.


만오천원짜리 알뜰유심을 끼워서 사용하는 중인 세컨드폰 갤럭시J7(2016)이 얼마 전 충전을 하는데 단자에서 연기가 피어오르더랍니다. 식겁해서 충전단자를 빼고 충전을 하려는데 충전이 잘 되질 않네요. C타입의 경우 충전단자 불량이 거의 나지 않는데, 구형 단자인 마이크로5핀의 경우 충전선을 꼽아놓고 사용하다보면 간간히 충전단자의 접촉불량이 생겨서 단자를 교환하곤 합니다.


그러한 이유 탓에 C타입 규격의 LG G5를 사용하기 전까지 쓰던 폰들의 경우 단자를 여러번 바꿨던 기억이 납니다. 뭐 여튼 일본에 가기 전 해결을 하기 위해 평화로운 금요일 오후. 삼성전자서비스 홍성센터를 방문하였습니다. 홍성 디지털프라자 2층에 소재해 있습니다.





홍성 디지털프라자 2층의 삼성전자서비스센터입니다.


지금처럼 어지간한 중소도시에도 서비스센터가 하나씩 자리잡고 있기 전. 그니까 오래전 애니콜 시절부터 홍성에는 서비스센터가 있었습니다. 지금도 보령 청양을 비롯하여 서비스센터가 없는 근처 지역에서 찾아오는 센터이기도 하지요. 뭐 여튼 5시가 다 된 시간에 방문했는데, 정말 한산했습니다.


뭐 항상 그렇듯이 접수를 하고 엔지니어가 배정된 뒤 기다리니 저를 호명합니다.



대기인수 0명의 쾌적한 환경.


총 13명의 휴대폰 전담 엔지니어분들이 근무중인 환경입니다. 충전단자에서 연기가 났었고, 충전이 잘 안된다는 증상을 설명하고, 보는 자리에서 핸드폰을 분해했습니다. 충전단자쪽으로 부식이 많이 보이긴 한다는데 이 부식을 일단 청소해보기로 합니다.



다시 대기하면서 주변 TV를 살펴봅니다. 뮤직뱅크 하는 시간인가 보네요.


저 학교다니던 시절만 하더라도 6시가 다 된 시간에 방영했었던것으로 기억하는데, 점점 방영시간이 빨라지고 있는 기분입니다. 가끔 채널을 돌리다 지상파 가요프로그램이 방영중이면 쭉 보곤 하는데 역시 모르는 가수나 그룹이 점점 많아지는 기분입니다.


기다리던 와중 대략적인 청소가 끝났다고 하는데, 좀 더 쓰시다가 문제가 있으면 다시 오라 하시기에 그냥 단자를 갈아달라고 했습니다. 단자를 교환했음에도 문제가 있다면 메인보드를 교체해야 한다고 하는데 메인보드 가격은 8만원. 그 돈이면 차라리 새 폰을 사는게 낫겠죠.



일단 단자만 교환하고 왔습니다.


생각보다 금방 끝납니다. 이미 C타입이 대세가 된 이상 스마트폰 초창기부터 약 2년 전 출시된 기기까지 사용했었던 마이크로5핀은 곧 구세대 유물로 사라질 운명이지만, 그래도 부품이 있어 바로 수리가 되는군요. 새 충전 단자는 새것이라 그런지 종전과 달리 깔끔합니다.



약 6~7년 전 갤럭시S2를 사용하던 시절이나 수리비는 오르지 않은 듯 보입니다.


갤럭시S2를 쓰면서 한 세번정도 충전단자를 교체했었는데, 그 당시 가격이나 지금 수리 가격이나 별반 차이는 없어보입니다. 물론 그동안 스마트폰의 성능은 비약적으로 발전했고, 최근 5세대 이동통신 서비스까지 가입자를 받고 있는 시대인데 말이죠. 


액정이 깨지거나 크게 아작이 나지 않는 이상 갤럭시J7은 오래도록 사용 할 생각입니다. 저장공간이야 SD카드를 하나 끼우니 문제가 될 게 없고, 아직까지 성능상으로 문제가 될만한 일은 없었으니 말이죠. 부디 오래 버텨주길 기원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홍성군 홍성읍 옥암리 1064 디지털프라자 홍성점 2층 | 삼성전자서비스 홍성센터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업무용 폰의 약정이 다 끝나 알뜰폰 유심요금제로 번호이동을 진행했습니다.


사실 기존에 쓰던 갤럭시J7 2016도 알뜰폰으로 개통된 기기였습니다. 헬로모바일에 2년 약정이 묶인 채 기기값 없이 개통했었는데 쓰다보니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로 올리게 되고, 어쩌다보니 알뜰폰 주제에 매월 나가는 요금이 6만원 수준이더군요.


차라리 알뜰폰에 요금을 6만원씩 내고 쓸거였으면 기존 통신3사에서 개통을 하던지, 아니라면 좀 더 좋은 기기로 개통을 했을텐데 툭하면 LTE 신호 못잡고 느려터진 3G로 바뀌는 헬로모바일을 쓸 이유가 없었겠지요.



여튼 약정은 명절 연휴인 2월 6일자로 끝났습니다. 약정 만료가 다가오면서부터 다른 알뜰폰 사업자로 번호이동을 하기 위해 여러모로 알아보았습니다. SKT와 KT 그리고 LG U+망을 임차하여 서비스하는 여러 알뜰폰 사업자가 있었고, 각자 가입자를 유치하기 위해 저렴한 요금제와 프로모션으로 홍보를 하고 있더군요.


여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에서 운영하는 알뜰폰 비교 사이트인 '알뜰폰 HUB'를 보며 어느 상품이 가성비가 좋을지 고민하다가 결국 (주)큰사람의 이야기알뜰폰으로 번호이동을 결정하고 가입 신청을 넣었습니다.



이야기 100분+6GB


그렇습니다. 통화 100분 문자 100건에 데이터 6GB를 제공해주는 요금제입니다. 온라인 가입 기간 특가 이벤트 할인 2,200원과 + 평생할인 5,500원을 더해서 총 월 요금이 15,300원.


비슷한 가격대의 랄라블라 요금제보다 2천원 저렴하면서 통화시간이 80분, 데이터가 1GB 적긴 하지만 가입비와 유심비 자체가 없다보니 초기 비용으로 내 돈 들어갈거 없는 이야기 유심요금제를 선택했습니다. 물론 5천원만 더 투자하면 데이터 10GB가 제공되는 요금제를 쓸 수 있지만, 폰 두개 다 10GB+무제한 요금제를 써도 두개 다 10GB를 채우지 못했기에 조금 저렴한 요금제를 사용하기로 합니다.


전반적으로 LG U+ 망을 이용하는 알뜰폰 요금제들이 저렴하더군요. 4세대 이동통신 시대 이후로 통신3사가 딱히 어디가 부족하고 어디가 뛰어나고 그런거 없이 상향평준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괜히 유플러스라 망설여진다고 하는 분들도 계시지만 오히려 사람이 많은곳에서는 상대적으로 이용자가 적은 LG가 더 낫다는 얘기도 나오더군요. 화웨이고 나발이고 싸면 장땡인 사람인지라 암만 헬지가 어떻고 뭐고 저한테는 큰 상관은 없습니다.


신청 후 택배로 유심이 도착했으니 개통절차를 이어가기로 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7 | 0.00 EV | 4.3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 2019:02:13 15:16:26


봉투는 큰데.. 뭐 딱히 들은건 별거 없네요.


차라리 규격 편지봉투에 넣어서 등기우편으로 보내주는건 어땠을까 싶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7 | 0.00 EV | 4.3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 2019:02:13 15:16:57


내용물은 카드 크기의 유심칩과 안내문이 전부.


뭐 따로 개통절차와 관련하여 안내하는 서류가 있을까 보았지만 그런 서류는 따로 없었네요.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7 | 0.00 EV | 4.3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 2019:02:13 15:17:29


(주) 큰사람 이야기 알뜰폰은 SKT망과 LG U+망을 임차하여 서비스하고 있었습니다.


전반적으로 유플러스 요금제가 저렴했습니다. 이야기 홈페이지에 가 보니 유플러스는 유심 위주로, SK망은 휴대전화와 함께 파는 포지션으로 타겟을 맞춰놓았겠지요.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7 | 0.00 EV | 4.3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 2019:02:13 15:17:43


별다른 개통안내와 관련된 안내문이 없어 고객센터로 전화합니다.


타사 전용 고객센터 번호인 1670-9114로 전화를 걸어 유심이 왔으니 개통절차를 진행해달라 요청합니다. 같은 알뜰폰 사업자인 헬로모바일만 하더라도 고객센터가 대형화 및 세분화 된 느낌이였는데, 이야기알뜰폰은 그냥 대표번호로 전화하니 상담원이 받고 안내를 해주는 방식입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7 | 0.00 EV | 4.3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9:02:13 15:18:01


유심입니다.


일반 유심 규격으로 나오는데 마이크로 나노유심으로 쉽게 떼어 쓸 수 있도록 제작되었습니다. 일부 통신사 유심들은 마이크로와 나노유심에 대한 배려가 없이 일반 유심사이즈로 던져주고 알아서 자르라고 하곤 하는데, 세세한 배려가 마음 들더군요.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5sec | F/1.7 | 0.00 EV | 4.3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9:02:13 15:18:55


2년동안 수고해줬던 헬로모바일 유심과 임무교대를 진행합니다.


다홍색의 헬로모바일 유심에 비하면 평범하지만, 그래도 뭐 보이는 부분이 아니니 상관은 없습니다. 헬로모바일에서 번호이동 절차를 마치고 이야기모바일 개통센터에서 연락이 옵니다. 유심을 넣고 켜 보라고 하네요. 잠시 뒤 유플러스 신호를 잡습니다. 그리고 곧 정보가 변경되었다고 다시 껐다 켜라는 화면이 뜨더군요.


핸드폰을 다시 껐다가 켜 보니 정상적인 사용이 가능해졌습니다.



유플러스 고객센터 명의로 문자가 잔뜩 들어옵니다.


어짜피 유플러스 망을 이용하는지라 유플러스 고객센터에서 문자가 날아오네요. 통화중이나 전원이 꺼져있는 상태에서 전화가 왔었음을 알려주는 매너콜은 기본 적용이고, 컬러링정도만 제가 직접 유플러스 뮤직벨링 어플을 설치하여 가입하고 설정을 해 두었습니다.


그리고. 올레 추노마크가 뜨지 않아 좋네요.




여튼 KT용 기기입니다만, 유플러스에서의 사용에는 별다른 문제는 없어보입니다. 


SK 유심을 꼽아도 별 문제 없겠지요. 뭐 여튼 그렇습니다. 앞으로 핸드폰이 망가지지만 않는다면 이 요금제를 계속 사용하지 않을까 싶네요. 나중에 폰을 바꾼다고 하더라도 자급제폰이나 중고폰을 사다 바꿀테고요. 여튼 저렴한 가격에 세컨드폰을 쓰게 되었습니다. 메인폰은 KT에 결합할인이 묶여있어 타사로 빼 나오기가 좀 그렇다보니 그냥 쓴다더라도 말이죠.


여튼 거지라면 저렴한 알뜰폰 씁시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