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차량 출고 이후 14번째 엔진오일 교체이자 2021년 첫번째 겸 10만km 도래 이후 첫 교체네요.

신차 출고 당시부터 오일 교체 기록을 블로그에 남겨두니 별 의미는 없지만 이런거 보는 재미도 있습니다.

 

2019/01/13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더뉴아반떼 첫 엔진오일 교환 + 블루핸즈 내포현대서비스

2019/03/05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190304 더 뉴 아반떼 펑크수리 + 엔진오일 교환

2019/05/28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더뉴아반떼 디젤 엔진오일 교환 + 현대블루핸즈 홍성오관점

2019/08/11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더 뉴 아반떼 엔진오일 교체 (에코 프리미엄 디젤 0W30)

2019/10/11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191011 더뉴아반떼 엔진오일 교환 + 블루핸즈 내포현대서비스

2019/12/05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더 뉴 아반떼 엔진오일 교환, 배터리점검 + 내포현대서비스

2020/02/01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200130 더뉴아반떼 엔진오일 교체 + 오일누유

2020/03/31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200330 더뉴아반떼 엔진오일 교환 + 블루핸즈 내포현대서비스

2020/05/28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200527 더뉴아반떼 엔진오일 교체 (에코 프리미엄 디젤 0W30)

2020/07/14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더 뉴 아반떼 엔진오일 교체 + 전방센서 보증수리

2020/09/03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200903 더뉴아반떼 엔진오일 교체 (에코 프리미엄 디젤 0W30)

2020/10/24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더뉴아반떼 엔진오일+DCT 미션오일+중국산 타이어 교체

2020/12/18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201216 더 뉴 아반떼 엔진오일 교체 (내포현대서비스)

 

사실 교환주기는 연휴 전에 넘겼습니다만, 시간이 넉넉치 않아 연휴 끝나고 시간이 나면 가야지 하고 있었습니다. 오일은 미리 사놨고요. 여튼 연휴가 끝나고 처음 맞이하는 평일인 2월 15일 오후에 시간이 생겨 집에 들려 엔진오일을 가지고 내포현대서비스에 다녀왔습니다.

 

 

투싼(NX4) 블루핸즈 내포현대서비스 방문 + 단차조정

용품점에서 검수를 했다는데 여러 하자가 보인 투싼. 2021/02/04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210204 디 올 뉴 투싼(NX4) 1.6 터보 출고 210204 디 올 뉴 투싼(NX4) 1.6 터보 출고 2020년 11월 26일 오전 계약..

www.tisdory.com

삼각떼로는 올해 처음인데 연휴 전에 새차로 다녀왔던지라 오랜만에 가는 기분은 아니네요.

 

에코 프리미엄 디젤 05200-00640

에코 프리미엄 디젤 0W30 05200-00640

 

보증도 끝나긴 했지만 좀 더 저렴한 오일이나 비싼 오일로 가볼까 싶다가도 국산 고급형 제품보다 평이 더 좋기도 하고 스파크 타던 시절처럼 조지고 다니는 것도 아닌데다가 예전처럼 서울을 자주 가는것도 아니기에 그냥저냥 연비도 잘 뽑아주는 이 엔진오일을 구입해서 집 바로 뒤에 있는 블루핸즈를 애용하고 있습니다. 6리터 기준 인터넷 최저가로 3만원대 후반에 구매가 가능한데, 에어크리너와 오일필터는 인터넷에서 판매하는 가격보다 블루핸즈에서 결제하는게 훨씬 저렴하더군요. 그렇게 하면 공임까지 포함해서 대략 만원정도를 아낄 수 있습니다.

 

거의 주기적으로 구입하는 제품이지만 달라진 부분이 있다면 기아 로고가 변경되었습니다.

 

뭐 이미 작년 가을부터 공급되는 일부 순정부품의 기아 로고가 신형 로고로 변경되어 공급되고 있습니다만, 막상 새 기아로고가 박혀있는 부품을 실물로 처음 보는 느낌이네요. 현대 로고와 같은 비율로 표시되었던 타원형 기아 로고 대신 비정상적으로 커진 새 기아 로고가 들어가 있습니다. 나중에 스티커 디자인이 바뀌지 않는 이상 이런 형태로 계속 판매하겠죠.

 

오늘도 평화로운 내포현대서비스

차로 2분거리. 직선거리로 400m. 내포현대서비스에 도착했습니다.

 

접수를 마치고 차례를 기다립니다. 긴 명절 연휴 이후 처음으로 문을 여는 평일이라 그런지 오후에 찾아와도 차가 많네요. 연휴 전 비슷한 시간에 방문했던 당시만 하더라도 꽤나 한산해서 신형투싼 순회전시급 관심을 받았는데 말입니다.

 

작업 돌입

곧 작업에 돌입합니다.

 

작업이라고 뭐 특별한건 없습니다. 그냥 리프트 올리고 드레인 코크 풀어서 폐유 배출해주고 겸사겸사 타이어 공기압 맞춰주고 배출이 끝나면 코크를 닫은 뒤 신유 주입이 전부입니다. 폐유만 잘 받을 수 있다면 차고 도크에 들어가서 교체해도 딱히 상관은 없지요.

 

잠시 한눈을 파는 사이 작업이 모두 끝났습니다. 그럼 뭐 간단한 작업인데 말입니다. 

 

결제완료

카드 혜택으로 발급되는 연 1회 정비쿠폰 2만원을 사용하고, 블루포인트도 9,999원 사용합니다.

 

그럼 실제 결제하는 공임은 1만원 수준이네요. 거지마냥 쓸 수 있는 혜택은 모두 썼습니다. 어짜피 1년에 한 번 쓸 수 있는 혜택이지만 존버하다 나중에 쓸 생각보다는 첫 사용에 몰아서 쓰기로 합시다.

 

다음 교환시기엔 아마 벚꽃이 피겠지.

대략 1.5~2개월마다 엔진오일을 교체하니 4월 초 벚꽃이 피는 시기에 다시 오겠죠.

 

벌써 2월 중순이 지나고 있습니다. 곧 3월이고 4월이 찾아오겠죠. 엔진오일 교체 포스팅은 4월에 계속 이어집니다. 11만km를 넘기고 들어오겠군요. 그때까지 코로나 조심하며 무탈히 지내보기로 합시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기록상 신차 출고 이후 여덟번째 엔진오일 교환입니다.


사실 정비소에서 적어주는 교환주기는 7,000km입니다만, 정비소 권장 주행거리는 넘어선지 좀 지났습니다. 요즘 일도 없고 여러모로 돈이라도 좀 아껴보겠다는 생각에 대략 8,000km를 타고 퇴근하는 길에 내포현대서비스를 찾았습니다.



그냥 세워놓고 접수만 하면.. 이젠 알아서 끌고 리프트로 가지고 가십니다.


오일은 지난번에 넣었던 오일이 한통 남아있어 그 오일을 그대로 사용하기로 합니다. 여튼 이제는 접수만 하면 알아서 작업장으로 가지고 가는 형태로 오일을 교체하고 있습니다. 오일 교체 말고도 간혈적으로 후방카메라가 하얗게 보이는 현상이 있어 그 부분도 봐달라고 요청을 드렸습니다.



내포현대서비스 고객대기실에 사람이 많은 모습은 오랜만에 보는 느낌입니다.


웬일로 쇼파와 테이블에 사람이 가득 앉아있더군요. 차는 뭐 그럭저럭 있는 수준인데 사람은 많은 이유가 무엇인지 궁굼합니다만은 여튼 자리가 없어 고객용 컴퓨터 앞에 앉아 기다립니다. 윈도7이 설치된 데스크톱 PC인데, 그마저도 정품인증조차 받지 않아 정품인증 안내 문구가 계속 뜨더군요.


여튼 컴퓨터를 조금 보다가 창 밖을 내다봅니다.



딱히 특별할거 없는 작업. 


항상 그렇듯이 한참을 드레인 방식으로 잔유를 떨어뜨린 뒤 코크를 닫고 리프트를 내린 다음 신유 주입과 함께 오일필터와 에어크리너를 교체해줍니다. 항상 그렇듯이 오늘도 딱히 특별한 일은 없었습니다.


후방카메라 문제는 지정 협력점에 가서 문의하라고 알려주시더군요. 그래서 가서 알아보니 19년 4차 펌웨어에서 간혈적으로 그런 현상이 발생하니 일단 새 업데이트가 나오면 업데이트부터 진행을 해 본 다음에 그런 증상이 계속 나타난다면 오라고 하더군요.



그렇게 엔진오일을 교체하였습니다.


에어크리너와 오일필터는 이곳에서 구매. 엔진오일만 가지고 와서 교체한 공임은 4만원이네요. 여튼 다음 교환주기는 68,066km입니다. 대략 한달 반에서 두달정도 타고 다시 찾아오겠죠. 여튼 그렇게 엔진오일 교체를 마쳤습니다. 아마 날이 더워지는 여름에 다시 올 것 같은데, 부디 코로나 사태가 종식되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