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2020/04/25 - [티스도리의 일상이야기] - 기중기운전기능사 자격증 취득기 (1) 새로운 시작.

2020/04/27 - [티스도리의 일상이야기] - 기중기운전기능사 자격증 취득기 (2) 조작법 익히기

2020/05/03 - [티스도리의 일상이야기] - 기중기운전기능사 자격증 취득기 (3) 부분동작 연습하기

2020/05/06 - [티스도리의 일상이야기] - 기중기운전기능사 자격증 취득기 (4) 연속동작 익히기

2020/05/10 - [티스도리의 일상이야기] - 기중기운전기능사 자격증 취득기 (5) 폭우, 왼발 사용하기.

2020/05/15 - [티스도리의 일상이야기] - 기중기운전기능사 자격증 취득기 (6) 왼발 사용, 크레인 제원

2020/05/18 - [티스도리의 일상이야기] - 기중기운전기능사 자격증 취득기 (7) 연습, 여러 스티커들

2020/05/20 - [티스도리의 일상이야기] - 기중기운전기능사 자격증 취득기 (8) 악셀페달 일정하게 밟기

2020/05/24 - [티스도리의 일상이야기] - 기중기운전기능사 자격증 취득기 (9) 시간 측정하기

2020/05/28 - [티스도리의 일상이야기] - 기중기운전기능사 자격증 취득기 (10) 서두르지 않기

2020/05/31 - [티스도리의 일상이야기] - 기중기운전기능사 자격증 취득기 (11) 정리된 주변환경

2020/06/04 - [티스도리의 일상이야기] - 기중기운전기능사 자격증 취득기 (12) 강사님의 채점

2020/06/08 - [티스도리의 일상이야기] - 기중기운전기능사 자격증 취득기 (13) S자 코스 주행실습


기중기운전기능사 14일차 이야기입니다.


13일차에 이어 주행실습이 계속되었습니다. 물론 대다수의 수강생이 큰 문제 없이 합격 할 수준으로 들어옵니다만, 아직 부족하신 분들이 계신지라 그 분들 위주로 연습이 진행되었습니다.



아직 부족하신 분들은 강사님께서 직접 기중기를 따라가며 지도해주십니다.


핸들을 돌려야 하는 타이밍과 감을 알려주지만 어려워 하는 분들은 매우 어렵게 느끼시는 모습입니다. 대형면허가 있는 분들도 헤메고 계시는 경우가 있더군요. 수동변속기 차량을 단 한번도 타보지 않았거나 면허 취득시에만 타고 처음으로 올라타보는 경우도 있었습니다. 뭐 클러치가 휘발유 차량처럼 민감하지는 않기에 클러치를 잘만 떼면 말을 타거나 시동이 꺼지는 일은 거의 발생하지 않는답니다.



부족하신 분들 위주로 탑승하고, 저처럼 큰 문제가 없는 수강생들은 한두번 타고 말았습니다.


사실 기중작업보다 재밌습니다. 물론 학원에서 알려주는 방법이 있지만, 크게 준수하지 않고도 공간이 넓어 잡아 돌리면 크게 문제가 생기지는 않을 수준입니다. 그럼에도 학원에서 알려주는 팁을 활용하여 기중기 차량을 운행합니다.


사실상 동아자동차 DA10 트럭 혹은 닛산디젤의 C 시리즈 트럭과 같은 환경의 차량을 직접 운전 할 수 있다는 점도 정말 흥미롭습니다. 



계기판을 자세히 촬영합니다.


계기판상의 총 주행거리는 47,729km. 총 주행시간은 5125시간. 물론 계기판이 10만단위까지 표시하지 않기에 여러바퀴 돌았으리라 추정만 하고 있습니다. 오일압력이나 에어압력도 정상이고 연료게이지와 수온게이지도 보이네요. 90년대 중반에 삼성중공업에서 생산했지만, 80년대 트럭의 요소를 갖추고 있었습니다.



무언가를 떼어낸 흔적이 보이는 대시보드 상단.


그 아래로 시거라이터와 안개등 스위치 그리고 작은 오디오 데크가 자리잡고 있습니다. 그 아래로는 공조기 스위치와 키박스가 보이네요. 뭐 이래저래 타다보니 1분 19초라는 기록도 세웠습니다. 좀 더 천천히 타라고 하시기에 천천히 타도 1분 30초 내외의 시간이 나오네요.



도어트림은 아마 이후 인조가죽을 다시 씌우지 않았나 싶습니다.


도어 손잡이와 도어캐치 그리고 창문을 열 수 있는 닭다리라 불리는 윈도우 레버가 있었지만, 닭다리는 탈거 해 놓은 상태입니다. 지금은 한국에서도 거의 퇴역하여 제3세계 국가로 수출이 나가는 기중기입니다만, 학원에서는 아직까지 현역으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운전석 내부. 우측에는 영어와 그림으로 주의사항이 그려져 있었습니다.


아 물론 지금은 상당수 훼손되어 무엇을 주의하라 하는지 알 수 없는 상태네요. 뭐 타는건 재밌습니다만, 금방 타고 내리고 조금 부족하신 분들 위주로 타다보니 그리 많은 기회는 없었습니다.


그래도 얼추 14일차 강습이 끝나가는 시점에서는 다들 실수만 하지 않으면 잘 탈 수 있는 수준으로 실력이 월등히 향상되었네요. 그럼에도 다들 걱정을 하고 있습니다만, 이후 하루정도 더 주행실습에 시간을 할애하겠다고 하니 큰 걱정은 없어보입니다.



타다노와 닛산디젤 삼성이 섞이고 섞인 기중기.

휠캡은 삼정 로고가 찍혀있네요.


강의는 20일. 17일차 2시간을 마지막으로 종료되는데 15일차에는 기중작업을, 16일차에는 주행연습을 할 거라 하네요. 여튼 끝을 향해 달려가는 기중기운전기능사 자격증 취득기는 15부에서 이어집니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Tag 2020, 25톤크레인, DA10 트럭, DA20 트럭, DA30, NISSAN DIESEL, Nissan Diesel C-Series, Nissan Diesel Resona, Resona, Samsung, SAMSUNG SC25H-2, SC25H-2, SC25H-2 SAMSUNG, SC25H-2 삼성, UD트럭, レゾナ, 日産ディーゼル, 日産ディーゼル・Cシリーズ, 日産ディーゼル・レゾナ, 국비교육, 권상, 권상작업, 근로자 국비교육, 근로자과정, 근로자과정 국비교육, 기중기, 기중기 교육, 기중기 국비교육, 기중기 시간, 기중기 시험 제한시간, 기중기 실기 주행, 기중기 실기시험, 기중기 실습, 기중기 운전, 기중기 운전기사, 기중기 운전석, 기중기 운행, 기중기 자격증, 기중기 작업, 기중기 주행, 기중기 주행 연습, 기중기 주행코스, 기중기 크레인, 기중기 트럭, 기중기시험, 기중기시험 주행, 기중기운전기능사, 기중기운전기능사 근로자과정, 기중기운전기능사 시험, 기중기운전기능사 실격기준, 기중기운전기능사 실기, 기중기운전기능사 실기시험, 기중기운전기능사 자격, 기중기운전기능사 자격증, 기중기운전기능사 자격증 취득기, 기중기운전기능사 자격증 취득기 (13) S자 코스 주행실습, 기중기운전기능사 제한시간, 기중기운전기능사 채점기준, 기중기운전기능사 필기, 기중기주행, 기중기주행연습, 기중작업, 닛산, 닛산디젤, 닛산디젤 레조나, 닛산디젤 삼성트럭, 닛싼디젤, 당진 기중기, 당진 기중기 자격증, 당진 기중기운전기능사 실기시험, 당진 기중기학원, 당진 중장비학원, 당진 타워크레인 학원, 동아자동차, 동아자동차 DA10, 동아자동차 DA20, 동아자동차 DA30, 동아자동차 DA50, 동아자동차 트럭, 동아트럭, 레조나, 뻘글, 삼성 크레인, 삼성중공업, 삼성트럭, 쌍용 DA트럭, 쌍용자동차, 쌍용차, 쌍용트럭, 올드카, 일상, 일상다반사, 자격증 취득, 잡글, 크레인, 크레인 시험, 크레인 자격증, 타다노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기중기운전기능사 자격증 취득기 여섯번째 이야기입니다.


5일차에는 비가 내렸습니다만, 6일차는 아침에 비가 그쳐 기상상태가 운행에 별다른 영향을 미치지는 않았습니다. 6일차 역시 5일차와 같은 방식으로 탑승이 이루어졌는데, 전날 배우게 된 왼발을 사용하는 완벽한 연속동작으로 기중작업을 하게 되었습니다.



6일차 역시 오전에 35분정도 탑승한 이후로는 자유시간입니다.


시간에 맞춰 나간 뒤 크레인에 탑승하게 되었습니다. 아직도 간간히 레버를 헷갈리는 경우가 있긴 한지라 능숙한 운행까지는 시간이 좀 더 걸리리라 생각됩니다. 그럼에도 처음에는 답이 없게 느껴졌던 기중작업 과정에서 어느정도 여유가 생겼음은 체감이 되더군요.



좌측의 두개의 페달은 브레이크인데 시험 과정에서는 사용하지 않습니다.

그리고 각도와 지브(붐대)의 길이를 조절하는 레버와 연결된 얇은 페달과 우측의 악셀페달이 보입니다. 


실제 양발과 양손을 사용하는 과정에서는 사진을 촬영할 여유가 없어 정차한 후 촬영한 사진입니다. 장애물을 넘어 다시 출발지점으로 돌아오는 과정에서 왼손으로는 회전레버를 당기고 왼발로는 붐대레버를 안쪽으로 밟아 붐대를 접으며 오른손으로는 붐대를 내리며 낮아지는 화물이 땅에 닿지 않도록 권상레버를 밀어 높이를 유지합니다. 오른발은 악셀페달을 밟는 용도로 사용하기에 양손과 양발을 모두 사용하게 되는것이죠.


양손과 양발을 모두 사용하는게 과연 가능할까 싶었습니다만, 그래도 해보니 됩니다.



뭐 여타 자동차의 경고 및 주의 스티커처럼 품번이 존재합니다.

차량 모델명을 드디어 알아냈네요. SC25H-2입니다.


지브 사용시의 주의사항이 기재된 스티커와 고압전선을 주의하라는 스티커의 품번이 같고 장비의 주요 제원을 기재해둔 스티커의 품번은 조금 다릅니다. 제원표에 따르자면 최대출력 230마력 수준의 자연흡기 엔진이 장착되었고, 차량 중량만 무려 24.5톤이나 나갑니다.


차량 모델명을 검색해보니 80년대 후반부터 95년까지 생산되었던 크레인의 경우 닛산디젤이라 적힌 차체를 그대로 도입했었더군요. 그래서 일본에서 수입해온 중고 크레인이 아닌가 하고 봤더니 기중장치 운전석에는 삼성중공업의 제작표가 붙어있었습니다.



잘 보이지 않습니다만, 학원에 있던 크레인은 96년에 제조되었습니다.


닛산디젤 차대입니다만, 닛산디젤 레터링 대신 'SAMSUNG'이 새겨져 있습니다. 여러모로 여유가 생기니 보이지 않던 부분들도 보이는군요. 앞으로도 연습과 함께 기중기의 다양한 모습들을 볼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