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크레인'에 해당되는 글 1건




기중기운전기능사 자격증 취득기 여섯번째 이야기입니다.


5일차에는 비가 내렸습니다만, 6일차는 아침에 비가 그쳐 기상상태가 운행에 별다른 영향을 미치지는 않았습니다. 6일차 역시 5일차와 같은 방식으로 탑승이 이루어졌는데, 전날 배우게 된 왼발을 사용하는 완벽한 연속동작으로 기중작업을 하게 되었습니다.


Apple | iPhone 11 Pro | Normal program | Pattern | 1/2066sec | F/1.8 | 0.00 EV | 4.2mm | ISO-32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20:05:10 10:20:35


6일차 역시 오전에 35분정도 탑승한 이후로는 자유시간입니다.


시간에 맞춰 나간 뒤 크레인에 탑승하게 되었습니다. 아직도 간간히 레버를 헷갈리는 경우가 있긴 한지라 능숙한 운행까지는 시간이 좀 더 걸리리라 생각됩니다. 그럼에도 처음에는 답이 없게 느껴졌던 기중작업 과정에서 어느정도 여유가 생겼음은 체감이 되더군요.


Apple | iPhone 11 Pro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1sec | F/1.8 | 0.00 EV | 4.2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20:05:10 10:00:05


좌측의 두개의 페달은 브레이크인데 시험 과정에서는 사용하지 않습니다.

그리고 각도와 지브(붐대)의 길이를 조절하는 레버와 연결된 얇은 페달과 우측의 악셀페달이 보입니다. 


실제 양발과 양손을 사용하는 과정에서는 사진을 촬영할 여유가 없어 정차한 후 촬영한 사진입니다. 장애물을 넘어 다시 출발지점으로 돌아오는 과정에서 왼손으로는 회전레버를 당기고 왼발로는 붐대레버를 안쪽으로 밟아 붐대를 접으며 오른손으로는 붐대를 내리며 낮아지는 화물이 땅에 닿지 않도록 권상레버를 밀어 높이를 유지합니다. 오른발은 악셀페달을 밟는 용도로 사용하기에 양손과 양발을 모두 사용하게 되는것이죠.


양손과 양발을 모두 사용하는게 과연 가능할까 싶었습니다만, 그래도 해보니 됩니다.


Apple | iPhone 11 Pro | Normal program | Pattern | 1/173sec | F/1.8 | 0.00 EV | 4.2mm | ISO-32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20:05:10 10:19:48


뭐 여타 자동차의 경고 및 주의 스티커처럼 품번이 존재합니다.

차량 모델명을 드디어 알아냈네요. SC25H-2입니다.


지브 사용시의 주의사항이 기재된 스티커와 고압전선을 주의하라는 스티커의 품번이 같고 장비의 주요 제원을 기재해둔 스티커의 품번은 조금 다릅니다. 제원표에 따르자면 최대출력 230마력 수준의 자연흡기 엔진이 장착되었고, 차량 중량만 무려 24.5톤이나 나갑니다.


차량 모델명을 검색해보니 80년대 후반부터 95년까지 생산되었던 크레인의 경우 닛산디젤이라 적힌 차체를 그대로 도입했었더군요. 그래서 일본에서 수입해온 중고 크레인이 아닌가 하고 봤더니 기중장치 운전석에는 삼성중공업의 제작표가 붙어있었습니다.


Apple | iPhone 11 Pro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2sec | F/1.8 | 0.00 EV | 4.2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20:05:10 10:19:58


잘 보이지 않습니다만, 학원에 있던 크레인은 96년에 제조되었습니다.


닛산디젤 차대입니다만, 닛산디젤 레터링 대신 'SAMSUNG'이 새겨져 있습니다. 여러모로 여유가 생기니 보이지 않던 부분들도 보이는군요. 앞으로도 연습과 함께 기중기의 다양한 모습들을 볼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