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1년 넘게 묵혀두었던 사진입니다.

 

최근 장항선 2단계 직선화 공사가 완료됨에 따라 2021년 1월 6일부터 남포~판교 구간의 장항선 선로가 이설되었습니다. 구 웅천역을 기리는 포스팅에서 그 이야기는 다뤘었으니 참고하고 오시기 바랍니다.

 

2021/01/04 - [티스도리의 지역이야기] - 210104 장항선 (구) 웅천역. 마지막 영업

 

210104 장항선 (구) 웅천역. 마지막 영업

며칠 전 청소역 급수탑이 철거되었다는 소식과 함께 장항선 직선화 2단계 공사와 관련된 언급이 있었습니다. 네. 청소역이 포함된 신성~주포구간은 이제 막 삽을 뜨려 하지만, 남포~판교 구간의

www.tisdory.com

여튼 장항선 선로 이설 전인 2017년 연말에 국도 제 21호선이 먼저 확장하여 개통합니다. 거기까지는 좋습니다만, 남포면 옥서리를 지나는 구간에서 장항선 철길과 만나게 됩니다. 통상적으로 철길과 새로 건설하는 도로가 만나게 된다면 도로가 고가교각으로 철길 위로 건너가는 형태의 입체교차로를 건설합니다.

 

그렇지만 이미 도로 공사 전 장항선 직선화 공사가 먼저 진행중이였고, 기존의 건널목도 입체교차로화 시키는 작업이 한참 진행중인 수십년이 지난 2017년 연말에 장항선에 옥서리 건널목이 생겨났습니다. 물론 장항선 직선화 공사 이전까지만 운영될 예정이니 시한부 임시 건널목이겠죠.

 

옥서리건널목 역시 직선화와 함께 2021년 1월 5일자로 폐지되었지만, 2010년대 말에 생겨난 흔치 않은 왕복 4차선 자동차전용도로의 철도건널목의 사진을 꺼내며 추억해보기로 합시다.

 

옥서리 건널목으로 향하는 길

옥서리 건널목으로 향합니다.

 

남포교차로 이남 구간이 준공된 이후 2017년 12월 31일자로 국도 제 21호선에 편입되었습니다. 국도 제 21호선 확장구간의 개통과 동시에 옥서리 건널목의 영업도 시작되었습니다. 남포교차로를 지나 조금 남쪽으로 내려가면 철도건널목을 알리는 표지판이 나타납니다.

 

위험 철길건널목

위험 철길건널목 (Railway Cross)

 

2010년대 후반 건설된 국도에 어울리지 않는 철도건널목 표지판입니다. 그리고 좀 더 지나가면 40km/h 카메라가 보입니다. 시내도 아니고 스쿨존도 아니고 제한속도 80km/h 구간의 국도에 쌩뚱맞은 건널목과 과속단속카메라가 옥서리 건널목을 알리고 있습니다.

 

과속 단속 카메라

 

과속 단속 카메라를 지나면 건널목 차단기가 보이고 컨테이너 초소가 보입니다.

 

철도건널목 앞에서는 일단 정지

옥서리 건널목에 진입합니다.

 

운전면허 주행시험에서 철도건널목 앞에 정지하지 않으면 무조건 실격이지요. 뭐 요즘은 철도건널목을 건너지 않는지는 모르겠습니다만, 기능시험 간소화 이후 도로주행 코스를 마치고 시험장 장내로 들어와 철도건널목을 건너는 코스가 있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고로 철도건널목에서는 일단 정지 후 출발이 원칙입니다.

 

다시 남포방향으로 돌아오며

옥서리 건널목을 지난 뒤 차를 다시 돌려 북쪽방향으로 돌아옵니다.

 

하행처럼 상행 구간에도 철길건널목을 알리는 표지판과 과속단속을 알리는 표지판이 나란히 세워져 있습니다. 제한속도도 동일하고 별다른 차이는 없습니다.

 

상행 옥서리건널목

상행방향 철도건널목도 마찬가지로 차단기와 관리원이 머무는 컨테이너 초소가 존재합니다.

 

왕복 4차선 국도인지라 차단기가 내려오면 앙쪽 컨테이너 초소에서 관리원 두분이 나오셔서 차량을 통제합니다. 왕복 2차선 수준의 좁은 도로라면 충분히 한사람의 관리원이 커버하겠지만, 양쪽으로 커버하기에는 무리가 있겠죠. 여튼 철도시설공단에서 국도관리청에 용역을 줘 계약직 관리원을 뒀다고 합니다.

 

옥서리 건널목

차를 세우고 건널목을 살펴봅니다.

 

여느 평범한 철도건널목과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다만 이 건널목의 특이점은 입체화라는 추세를 거스르고 세워진 건널목인지라 주변이 매우 깔끔하다는 점. 그리고 시가지가 아닌 왕복 4차선 외곽도로라는 부분입니다.

 

저 멀리 보이는 남포터널

저 멀리 남포터널이 보입니다. 현 시점에서 장항선 열차는 저 터널을 통과합니다.

 

웅천역에서 굽이굽이 산을 돌아 건널목을 지나가던 열차는 터널을 건너고 남포저수지를 건너 남포역으로 향합니다. 사실상 새 남포역을 건설하는 과정에서 여객취급이 중단되어 쓸모없이 크고 아릅답게 지어놓은 남포역을 거쳐 대천역에 정차하지요.

 

옥서리철도건널목 관리원 초소

관리원 초소는 에어컨과 위성방송 수신을 위한 스카이라이프 위성접시가 설치되어 있습니다.

 

더운 여름에도 추운 겨울에도 관리원이 머무는데 큰 문제는 없습니다. 넓은 창으로 저를 보고 어떻게 왔냐고 물어보시더군요. 구경하러 왔다고 하니 도로로 들어가진 말라고 하십니다. 생각보다 많은 사람들이 이 국도변 건널목에 구경을 오는 느낌입니다.

 

옥서리 건널목을 지나는 마이티

옥서리 건널목에서 열차가 오기를 기다립니다.

 

열차는 대략 20여분 뒤 건널목을 통과할 예정이고, 끊임없이 국도를 지나는 차량들이 건널목을 통과하고 있습니다. 건널목을 통과하며 나는 굉음만이 울려퍼집니다.

 

끝없이 펼쳐진 철길

끝이 보이지 않는 철길.

 

도로가 생겨버리는 바람에 운명에도 없던 건널목이 생겨버렸습니다.

 

옥서리건널목

옥서리건널목 차단기에 붙어있는 안내문입니다.

 

고장 표시등 점등시 통과방법과 건널목 안에 갇혔을때 통과방법에 대해 표시되어 있습니다. 그래도 관리원이 상주하고 무모하게 통과하려는 사람 없이 옥서리건널목은 무사고로 영업을 종료했습니다.

 

LED 표시등

차단기의 표시등 역시 모두 LED입니다.

 

어지간한 건널목 차단기의 표시등은 다 교체했겠거니 합니다만, 처음부터 LED 표시등이 부착되었던 옥서리건널목의 차단기입니다.

 

남포저수지

남포저수지를 지나는 새 장항선 선로입니다.

 

저수지 옆으로 돌아가던 철길은 터널을 거치고 저수지를 건너 남포역으로 바로 들어갑니다.

 

맞은편으로 이동

건널목 맞은편 초소로 이동합니다.

 

내내 이쪽 컨테이너 초소에도 스카이라이프 위성접시와 에어컨이 설치되어있고요. 관리원 아저씨가 상주하고 계십니다. 별반 다를건 없습니다.

 

제어기 

철길 옆으로 건널목 제어 유닛이 자리잡고 있습니다.

 

대략 3년간 사용했는데 폐기하기는 아까우니 아마 철거하여 예비용으로 놔둔 뒤 다른 건널목에 활용하겠죠.

 

사진촬영 준비

다시 반대편으로 돌아와 열차가 지나가는 모습을 촬영하기 위해 삼각대를 펼쳤습니다.

 

핸드폰으로는 사진을 촬영하고 미러리스 카메라로는 동영상을 촬영하려 했지만, 결국 미러리스 카메라로 동영상이 촬영되지 않아 이 사진들을 1년 넘게 묵혀두었습니다. 언젠가 다시 가서 영상으로 남겨둬야지 했지만 직선화 이전에 다시 찾아가지 못했네요.

 

서서히 내려오는 차단봉

차단봉이 서서히 내려옵니다.

 

관리원 아저씨들도 나오셔서 차량을 통제합니다.

 

지나던 차량은 모두 정차

건널목을 지나는 차량은 모두 정차합니다.

시끄러운 경고음과 표시등이 점등됩니다.

 

그렇게 조금 더 기다리니 우렁찬 소리가 멀리서부터 들려옵니다.

 

옥사리 건널목을 지나는 무궁화호 열차

곧 열차가 옥사리 건널목을 지나갑니다.

 

웅천역 방향으로 떠나는 열차

열차는 웅천역을 향해 달려갑니다.

 

 

차단봉이 다시 열리고, 정상적으로 차량 통행이 가능해집니다.

 

물론 지금은 볼 수 없는 풍경이지만, 사진으로는 영원히 남아있으리라 생각됩니다. 나중에 지날 일이 있으면 폐쇄된 옥서리 건널목의 모습도 촬영해 볼 생각입니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전국 어디서나 1666-8648 개꿀탁송


오늘의 탁송요금표는 영남과 호남을 대표하는 두 도시를 기준으로 만들어 보았습니다.


복잡한 전국 요금표를 보시면 대략적인 지역별 요금을 확인 할 수 있습니다만, 그래도 보시는 거 편히 보시라고 시간이 날 때 마다 각 지역별 요금표를 만들고 있습니다. 전국구 요금표를 확인하시고 싶으시다면 블로그 상단의 '탁송요금표' 혹은 '개꿀탁송'을 클릭하셔서 확인하시면 됩니다.


광주탁송요금표,로드탁송,로드탁송요금표


호남의 대표도시 광주입니다. 위 요금표는 최소한의 요금을 정리해 둔 문서입니다. 


상대적으로 지방 중소도시 대비 대도시 기준 탁송요금은 저렴합니다. 호남권 제1의 도시 광주광역시 역시 주변의 다른 중소도시보다 상대적으로 빠르고 저렴한 가격에 배차가 가능합니다. 물론 미리 연락을 주셔서 스케쥴을 잡아주시면 더욱 좋습니다.


출발지 및 도착지 위치와 여러 변수에 따라 변동 될 수 있으니 참고하시고, 콜센터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콜센터에서 제시하는 가격이 아무래도 비싸다면, 여러분께서 원하시는 가격을 요청하시면 그 가격으로 배차를 도와드립니다. 다만 배차가 늦어지거나 안 될 수 있는 부분은 감안해주시기 바랍니다.

 


대구탁송요금표,로드탁송,로드탁송요금표,개꿀탁송


다음은 TK의 대표도시 대구입니다. 위 요금표는 최소한의 요금을 정리해 둔 문서입니다. 


광주도 그렇지만 대구 역시 주변 중소도시에 대비하여 탁송요금은 저렴한 축에 속합니다. 대구지역 역시 도심이라면 빠른 배차가 가능하지요. 전날 미리 연락을 주셔서 스케쥴을 잡아주시면 더욱 좋습니다.


출발지 및 도착지 위치와 여러 변수에 따라 변동 될 수 있으니 참고하시고, 콜센터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최근 탁송수요 증가와 기사의 부족으로 배차가 원활히 이루어지지 않고 있습니다. 고로 전날 예약하시면 훨씬 수월하게 탁송을 보내실 수 있습니다. 콜센터에서 제시하는 가격이 아무래도 비싸다면, 원하시는 가격을 요청하실 경우 그 가격으로 배차를 도와드립니다. 다만 배차가 늦어지거나 안 될 수 있는 부분은 감안해주시기 바랍니다.


개꿀탁송에 관심을 가져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꼭 탁송을 보내는 부분이 아니시더라도 탁송과 관련하여 언제나 궁굼하신 부분은 댓글이나 홈페이지 내 게시판으로 문의주시면 친절히 답변드리겠습니다.


전국 어디서나 믿고 부르는
1666-8648 개꿀전국탁송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당진시 합덕읍 운산리 256-115 창고 | 개꿀전국탁송&대리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