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략 2주간 수도없이 많은 시간을 노래를 듣고 다녔지만, 그 지분의 절반을 차지하는 곡 입니다.


TV조선에서 방영되었던 서바이벌 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트롯'의 결승전인 파이널 스테이지에서 참가자인 정다경이 불렀던 최초공개곡입니다. 댄스풍 세미트로트인 이 곡은 적당한 뽕삘이 담긴 댄스곡을 주로 듣는 제 취향에 맞아 떨어지더군요.



가사는 간단하며, 꽤나 인상적인 후렴구가 반복됩니다.


반복되는 지루한 일상 속에서 너만이 나의 초록불이라는 내용. 후렴구 끝부분이 나름 서정적이고 애절하게 느껴지더군요. 과거는 빨간불, 함께하면 초록불, 영원히 달려간다는 그저 평범하게 들릴 수 있는 내용이지만 현재의 상황에서 저를 그렇게 끌고 가 줄 사람이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에 애절하게 느껴지지 않았나 싶습니다.


들어보시죠.





정다경 - 사랑의 신호등




그댄 나의 사랑의 신호등이야

다른 남자 모두 빨간불이야

오직 너에게만 초록불이야

우리 사랑 이제 출발할거야


나의 사랑의 신호등이야

지난 일은 모두 빨간불이야

너와 함께라면 초록불이야

영원토록 너와 달려갈거야


반복돼 매일 똑같은하루

내겐 뭔가 특별한게 부족한거야

필요해 초록불 같은사람

주윌 둘러봐도 나는 너하나 뿐야


더이상은 멈추기 싫어

나를 위한 불빛이 되어줄래

다른 길은 생각 안할게

이제 너만 바라볼게


그댄 나의 사랑의 신호등이야

다른 남자 모두 빨간불이야

오직 너에게만 초록불이야

우리 사랑 이제 출발할거야


나의 사랑의 신호등이야

지난 일은 모두 빨간불이야

너와 함께라면 초록불이야

영원토록 너와 달려갈거야



(간주)



지겨워 매번 똑같은 이별

나는 항상 퇴근길에 걸린것같아

필요해 초록불 같은사람

주윌 둘러봐도 나는 너하나 뿐야


더이상은 멈추기 싫어

나를 위한 불빛이 되어줄래

다른 길은 생각 안할게

이제 너만 바라볼게


그댄 나의 사랑의 신호등이야

다른 남자 모두 빨간불이야

오직 너에게만 초록불이야

우리 사랑 이제 출발할거야


나의 사랑의 신호등이야

지난 일은 모두 빨간불이야

너와 함께라면 초록불이야

영원토록 너와 달려갈거야


2019년 5월 2일에 방영되었던 방송 영상입니다. 

빨간색 신호봉을 들고 나와서 교통정리 컨셉의 퍼포먼스를 보여주네요.



인기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공개된 곡인지라 TJ와 금영 두 회사의 노래방 기기에서도 부를 수 있습니다.

금영(79927) TJ(53990)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Tag 2019, TV조선, 교통정리, 교통정리 댄스, 그댄 나의 사랑의 신호등이야, 그댄 나의 사랑의 신호등이야 다른 남자 모두 빨간불이야 오직 너에게만 초록불이야 우리 사랑 이제 출발할거야, 나의 사랑의 신호등이야 지난 일은 모두 빨간불이야 너와 함께라면 초록불이야 영원토록 너와 달려갈거야, 내일은 미스트롯, 댄스, 미스트롯, 미스트롯 사랑의 신호등, 미스트롯 사랑의신호등, 미스트롯 정다경, 미쓰트롯, 미쓰트롯 사랑의 신호등, 뻘글, 사랑의 신호등, 사랑의 신호등 가사, 사랑의 신호등 듣기, 사랑의 신호등 정다경, 사랑의신호등, 사랑의신호등 가사, 사랑의신호등 듣기, 사랑의신호등 정다경, 세미트로트, 음악, 일상, 일상다반사, 잡글, 정다경 - 사랑의 신호등, 정다경 - 사랑의 신호등 가사, 정다경 - 사랑의 신호등 금영, 정다경 - 사랑의 신호등 노래방, 정다경 - 사랑의 신호등 듣기, 정다경 - 사랑의 신호등 방송영상, 정다경 - 사랑의 신호등 영상, 정다경 - 사랑의 신호등 태진, 정다경 미스트롯, 정다경 사랑의 신호등, 정다경 사랑의 신호등 가사, 정다경 사랑의 신호등 듣기, 정다경 사랑의 신호등 미스트롯, 정다경 사랑의 신호등 방송영상, 정다경 사랑의 신호등 음악, 정다경 사랑의신호등, 정다경 사랑의신호등 가사, 정다경 사랑의신호등 듣기, 정다경 사랑의신호등 미스트롯, 정다경 사랑의신호등 영상, 티비조선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도리닷컴 새 콘텐츠 초딩일기는...


초등학교 재학 당시 작성했었던 일기장을 펼쳐 당시 있었던 일을 회상하고 여러분께 공유하자는 취지에서 공개하는 콘텐츠입니다. 좋은일도, 그렇지 않았던 일도 있었겠지만 한 시대를 살아가던 평범한 어린이의 일기장을 본다는 마음으로 재미나게 봐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일기장은 무작위로 공개됩니다.


오늘의 초딩일기는 2002년 3월 6일에 있었던 이야기입니다.


뭐 특별한 일이 있어 선택한 일기는 아니고, 딱 일기장을 펼쳐보고 그냥 선택했습니다. 초등학교 뿐만이 아니라 중학교 고등학교까지. 짝을 바꾸는 일은 흔히 있었습니다. 물론 새로운 짝을 만나게 되었다는 이야기를 일기로 남긴 일화는 여러번 있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만, 제 눈에 띈 것은 처음이네요.


여튼 초등학교 3학년 새학기 시작과 함께 맞이했던 짝의 이름은 제 이름을 거꾸로 읽은 것과 같아 자세히는 아니더라도 대략 기억에 남아있습니다. 일단 보고 오시죠.



제목 : 새로운 짝


오늘 우리 선생님이 나의 짝을 바꾸어 주었다.

자리를 바꾸는데 책상과 의자를 바꾼다고 들은 아이도 있었다.

새로 짝이 된 아이는 뒷자리에 앉았던 아이였는데 나의 이름을 거꾸로 한 '★☆'이였고 성도 똑같았다.

나는 이 생각이 떠올랐다. '★☆'이는 2학년때 2반의 1등이였다는 것이였다.

나는 공부를 더 잘해야 된다는 생각도 들었다.

나는 다음부터 짝이 바뀌였으니까 더욱 새롭고 열심히 더 열심히 공부하여야 되겠다.


제 이름을 아시는 분들은 뭐 대략 이런 이름이겠구나 하고 넘어가시겠지만, 실명을 적어두기는 뭐하고 대략 제 이름을 거꾸로 하면 여성들이 흔히 사용하는 이름이 됩니다. 


물론 이 이름을 가진 연예인도 있습니다. 제 또래의 이 연예인은 근래 활동이 없지만 그 의미의 영단어를 예명으로 사용하여 활동하기도 했습니다. 물론 제 이름 자체가 흔한 편이고, 반대로 읽은 이름도 흔합니다. 그럼에도 성까지 같았으니 자세히는 아녀도 대략 기억에 남아 있지요.


그 당시 반에서 1등을 하던 이 짝은 아마 좋은 학교에 진학하여 지금도 승승장구를 하고 있으리라 생각합니다. 단지 이름을 뒤집어 놓았을 뿐인 저는 보시다시피 시궁창 같은 삶을 살고 있고요. 정 반대로 살고 있는 느낌입니다. 여튼 이때 만났던 짝과 같은 반이 된 일은 이후로 없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그 이후로 뭘 해먹고 사는지도 당연히 모르고요.


저는 시궁창입니다만, 아마 제 이름을 반대로 돌린 그 짝은 저와 달리 승승장구 하고 있으리라 생각됩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