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퇴근길에 밥을 먹으러 간 식당 앞 주차장에서 마주한 광경..


업무용으로 사용되는 하얀색 삼각떼들 사이에 자리가 하나 비어있기에 그 자리에 차량을 세웠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7 | 0.00 EV | 4.3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 2020:01:17 18:54:36


더 뉴 아반떼 1.6 가솔린 깡통들. 그 사이에 요란법석한 삼각떼..


이 근처 사무실에서 사용하는 업무용 차량들입니다. 몇대 더 있는지 모르겠지만, 우연찮게 저 한자리가 비어있어 그냥 쏙 집어넣었습니다. 조금 한쪽으로 틀어지긴 했지만, 그래도 뭐.. 주차선 안에는 잘 들어갔고 옆차에 피해가 갈 수준은 아니니 상관은 없습니다. 


자세히 보아하니 하얀색 업무용 삼각떼들은 죄다 후방카메라가 없네요. 가솔린 완전 깡통 모델에 휠과 가죽시트정도만 옵션으로 들어간듯 보입니다. 업무용 차량이니 잘 달리고 잘 서면 그만이니 그러려니 합니다. 제 차와는 대략 800만원 가까운 가격차이가 나는 차량들이죠.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Spot | 1/10sec | F/1.7 | 0.00 EV | 4.3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 2020:01:17 19:31:15


밥을 먹고 나와도 그대로 있어서 사진으로 남겨봅니다.


하얀 삼각떼들 사이에 요란법석한 삼각떼. 요즘 그래도 흔히 보입니다만, 같은 차종이 많은 자리에 주차하기는 처음인지라 나름 신박하고 재미나게 느껴졌습니다. 여튼 삼각떼는 참 좋은 차량입니다. 곧 풀체인지 신형 아반떼가 공개됩니다만, 그래도 K3보다 월 1000대 이상은 더 팔고 있습니다. 삼각떼 사세요. 삼각떼는 사랑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버튼을 무려 두번식이나 잘못눌러서 글 다 날리고 세번째 다시 쓰는 중.)


2020년도 자동차세 연납고지서가 날라왔습니다.


자동차세는 매년 2회. 1기분과 2기분으로 나뉘어 부과됩니다. 다만, 지자체의 원활한 세수 확보를 위해 1월중 한꺼번에 납부하면 연 세액의 10%를 공제한 세액으로 납부할 수 있습니다. 대략 1600cc 준중형차의 연간 세액이 신차 기준으로 25만원 수준인데, 이 경우 10%인 2만 5천원을 할인 받을 수 있습니다.


배기량이 작은 차량이거나 오래되어 차량경감율이 50% 가까이 내려간 차량의 경우 한꺼번에 납부하는것이 큰 부담은 아닙니다만, 3000cc가 넘어가는 차량의 경우 신차 기준 80만원 이상의 자동차세가 부과되기에 할인되는 금액도 크지만 한번에 납부하기는 부담이 갈 수 있습니다.


물론 현금 납부 외에도 신용카드 납부가 가능하고, 각 카드사별로 최대 3개월까지 무이자 할부를 제공하기에 무이자 3개월로 납부하는 편이 훨씬 더 나으리라 여겨지지요. 저 역시 무이자할부를 이용하여 납부하였습니다.



저 역시 지난해에는 따로 해당 관청에 전화로 연납 고지서를 발급해달라 신쳥을 했습니다만, 1회 이상 연납으로 납부하는 경우 별다른 신청 없이 매년 1월에 연납 고지서를 우편으로 보내줍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7 | 0.00 EV | 4.3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 2020:01:13 21:28:06


올해 부과된 자동차세와 지방교육세는 252,640원.

지난해에 납부했던 자동차세와 지방교육세는 총 256,990원.


2019년 1월 4일에 등록된 차량인지라 과세기간이 지난해보다 3일은 많습니다만, 오히려 세액은 줄었습니다. 물론 등록증에는 '2019'라고 찍혀있습니다만, 등록 당시에도 2018년형 세금을 내었고. 2018년형 차량으로 인정되어 햇수로 3년차 차량으로 인정되어 올해 하반기부터 자동차세의 할인이 들어가기 시작했습니다.


19년 1월 4일에 등록한 차량이지만, 18년 11월 24일에 제작된 차량이기에 18년 하반기 등록 차량과 같은 취급을 받는 느낌입니다. 뭐 단 1원이라도 세금이 줄어드는것은 쌍수들고 환영을 해야 하는 일이죠. 


만약 이 차량을 중고차로 판매한다면 각자도 등록증도 2019라 찍혀 있습니다만 나까마들이 이러한 사항을 트집잡아 감가를 하리라 여겨집니다. 물론 차를 사는 사람에게는 19년형 차량이라고 제 값을 받겠지만 말이죠.


이 지로용지를 가지고 전국 어느 금융기관에 가도 별 상관은 없습니다만, 금액이 금액인지라 위텍스(Wetax) 홈페이지에서 카드결제를 진행하기로 합니다.



위텍스 홈페이지.(https://www.wetax.go.kr/main/


서울특별시를 제외한 모든 지자체의 지방세 납부를 담당하는 홈페이지입니다. 서울시의 경우 '서울시ETAX'라는 홈페이지에서 비슷한 과정으로 납부가 가능합니다.(https://etax.seoul.go.kr)


위텍스 홈페이지에는 자동차세 연납을 위해 찾아 온 민원인들을 위해 눈에 띄는 자리에 납부페이지로 이동하는 버튼을 만들어 두었습니다. 물론 공인인증서로 로그인을 진행하면 본인 명의로 부과된 지방세를 확인 할 수 있는데 로그인을 한 뒤 본인에게 부과된 연납 자동차세를 찾아 납부해도 내내 같습니다. 



그렇습니다. 제가 납부해야 하는 자동차세는 194,340원. 지방교육세는 58,300원입니다.


납부 버튼을 클릭하여 납부 수단을 선택합니다. 25만원이 크다면 큰 금액이고 적다면 적은 금액이지만 저는 거지새끼라 3개월 무이자 할부를 선택하기 위해 신용카드로 결제를 진행합니다.


이 이후부터는 강제로 설치하게 만든 보안프로그램들이 캡쳐 역시 방해를 하여 별다른 캡쳐는 없습니다. 여튼 다수의 카드사가 최대 3개월까지 무이자 할부를 지원합니다. 거기에 카드 포인트 사용까지도 가능하네요. 카드 포인트까지 탁탁 털어서 무이자 3개월로 결제했습니다.



여튼 결제 완료!


내년에는 아마 조금 더 저렴한 비용을 결제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여튼 올 한해 역시 자동차세 신경 쓰지 않고 지낼 수 있게 되었네요. 내년에 좀 더 저렴한 비용으로 다시 뵙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