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이 곧 내용이긴 합니다만.. 여튼 그렇습니다.


장항선 직선화개통 10주년을 기념하여 사라진 철로와 역의 흔적들을 찾아나섰습니다. 그러다가 자갈이 모두 걷혀서 그냥 농로수주인 비포장 철길을 차를 몰고 들어갔네요. 전날 폭우가 쏟아진지라 진흙탕이 된 옛 철길자리를 지나며 몇번의 고비가 있었습니다만, 결국 큰 웅덩이에 빠지고 말았습니다.



4륜차 흉내낸다고 들어갔다가 빠져버렸습니다.


미동도 하지 않습니다. 사람 발도 푹푹 빠지는 진흙탕에서 발버둥을 쳐봐야 타이어는 더욱 더 깊게 잠기기만 합니다. 옛 철길이라곤 하지만, 구석에 소수 남은 자갈을 제외하고는 철길에 깔았던 자갈까지도 죄다 치워버려서 어디 열대성 기후의 도로사정이 열약한 동남아지역에 온 느낌입니다.


일단 자력으로 탈출할 방법도 없고 혼자 거기 있어봐야 답이 없으니 렉카를 부르고, 옆에서 농사를 지으시던 아저씨께서 호미로 물길을 내어주셔서 물웅덩이에 물은 빼주셨습니다.



견인차가 도착하여 구난작업을 진행합니다.


저도 별다른 문제없이 들어온 길을 4륜구동에 지상고도 높은 견인차가 멀리서 오다가 내려서 전화를 걸고 자기도 빠지면 구난비 대줘야 한다는 얘기를 하고 확답을 듣지 않으면 들어가지 않겠다고 하더군요. 기분이 더러워서 추후 온 해피콜때 의견을 제시하려다가 걍 좋은 점수 주고 말았습니다. 


저도 별 문제없이 들어왔던 공간인데 일단 들어오라고 했네요. 



견인고리 활용이 불가한지라 휠에 줄을 연결하여 잡아당기기로 합니다.



두어번 위치를 바꾸며 차를 잡아당기니 결국 빠졌습니다.


험난한 모습이 그동안의 사투를 얘기해 주는 느낌입니다. 땅이 다 마른 다음에 다시 찾아오던지 해야겠네요. 여튼 큰 문제없이 구난작업이 마무리 되었고, 다음에는 꼭 4륜구동 승용차를 장만해야겠다는 생각을 가지게 해주는 하루였습니다. 그냥 지나갈만한 거리임에도 작은차는 답이 없습니다.

P.S 계약 개시 1개월만에 보험사 긴급출동서비스 5회 중 1회 사용.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평화로운 월요일 아침. 


차가 조금 무겁다 느껴지긴 했습니다만, 웬일로 오늘은 신호가 딱딱 떨어지는 바람에, 신호를 놓치기 싫어 뭔가 이상이 있음을 인지하고서도 그냥 달렸습니다. 결국은 핸들이 요동치기 시작하더군요.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120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6:09:26 07:45:16


그렇습니다. 평소 잘 맞지도 않던 신호가 잘 맞아떨어지는 바람에 그냥 왔더니만.. 


그저 타이어가 걸레짝이 되어버렸습니다. 지난번에는 뒷바퀴라 그랬는지 몰라도 난강의 겁나 단단한 사이드월로 버텨가면서 타고 다녔었습니다만, 이번엔 조향축이라 그런지 가까운 카센터가 나오는 방향까지 가긴 힘들겠더군요.


결국 보험사의 긴급출동 서비스를 부르기로 합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217sec | F/2.4 | 0.00 EV | 1.5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6:09:26 07:50:28


그렇게 약 20여분이 지났을까... 흰색 리베로 렉카가 도착합니다.


예산지역을 전담하는 차량이 달려오네요. 예산땅이 의외로 큼지막하긴 합니다만, 그럼에도 출동차량은 그리 많지 않나봅니다. 차라리 합덕에서 오는게 훨씬 가까울법한 위치(예당산업단지 사거리)입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245sec | F/2.4 | 0.00 EV | 1.5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6:09:26 08:20:55


리베로 렉카가 도착합니다. 렉카가 오기 전까지 회사에 연락을 취하고.. 그저 하염없이 기다렸었네요.

곧 콤프레샤에 전원을 연결하여 맥없이 바람이 빠진 타이어에 공기를 주입합니다만..


타이어가 팽팽하게 차오르긴 커녕 어디선가 바람이 심하게 새어나오더군요. 밑빠진 독에 물을 열심히 부어봐야 물이 다 새어나가고니 당연하게도 타이어는 맥없는 그 상태를 그대로 유지합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20sec | F/2.4 | 0.00 EV | 1.5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6:09:26 08:24:05


어휴.. 운명하셨습니다.


참고로 지난번에 지렁이도 하나 박았던 그 타이어입니다. 위치교환 이후 이 타이어가 또 일을 내버립니다. 어짜피 겨울이 오기 전까지만 타고 스노우타이어는 다른 휠을 구해서 장착한 다음 내년에 새로 맞출까 싶었습니다만, 회생이 도저히 힘든 상태까지 와버렸으니 그냥 보내주기로 합니다.


펑크수리로 긴급출동을 불렀는데.. 졸지에 견인이 필요한 상태가 되어버립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245sec | F/2.4 | 0.00 EV | 1.5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6:09:26 08:30:57


지상고가 낮아서 셀프로더도 뒤로 끌어올리지 않는한 태우기 힘든데..


이 기사님이 속해있는 사업장에 셀프로더가 있긴 합니다만, 다른 업무때문에 서울에 가 있다고 하는군요. 결국 어떤 상황이 생기던 리베로 줄렉카를 타고 가야만 합니다. 작년에 파주에서 사고가 났을 적엔 어짜피 망가진거 그냥 언더리프트로 들자 해서 들고 가긴 했습니다만.. 줄렉카 타보긴 처음이네요.


쟈키로 차고를 높이고, 조심스럽게 부목을 대기로 합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330sec | F/2.4 | 0.00 EV | 1.5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6:09:26 08:32:11


처절합니다. 신호대기중인 다른 차량들이 무슨 구경거리라도 생긴듯 보고 지나갑니다.


뭐 구경거리라면 구경거리겠죠. 길 건너편 산업단지 뒷편에서 잠시 담배를 피우러 나온 아저씨들도 구경합니다. 멀리서 봐도 그저 멀쩡하게 생긴 차량이 렉카 앞에서 바둥바둥 대고 있으니 궁굼할법도 할겁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307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6:09:26 08:34:50


부목을 대고 고무패드를 올려둘 위치를 잘 잡아줍니다.


한쪽은 유압자키, 한쪽은 사다리자키라 불리는 수동쟈키로 열심히 돌려서 들어줍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525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6:09:26 08:39:47


이래도 저래도 애매하더군요. 차를 들어올리기까지 꽤나 많은 시간이 소요되었습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540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6:09:26 08:44:28


준비는 끝났고, 그대로 들어올리기만 하면 됩니다.


뭐 기사님과 이리저리 이야기를 나누다 보니 내포사람이더군요. 지상고가 제차보다 더 낮은 젠쿱을 타고 계신다 합니다. 그래도 내포신도시가 이런저런 기반시설이 생기다보니 요즘 주변에서 내포사람들을 쉽게 볼 수 있습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525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6:09:26 08:46:33


이렇게 들고 합덕으로 향합니다.


여튼 앞을 들긴 들었지만 잘못하면 뒤가 닿기에 천천히 합덕으로 가게 되었네요.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1363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6:09:26 09:08:43


합덕 집 앞 카센터. 저도 충분히 올라다니는 언덕인데 결국 도로변에서 차를 내리기로 합니다.


유압자키를 양 측면에 집어넣고 들어올린 뒤 부목을 빼고 다시 자키를 내립니다. 창고에서 스노우타이어를 가져다가 장착해달라고 얘기하고, 한시의 지체도 없이 곧바로 출근을 했네요.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8 | 0.00 EV | 4.4mm | ISO-25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16:09:26 19:51:13


조금은 이른감이 없진 않습니다만, 내년 봄까지는 이 스노우타이어로 버티기로 합니다.


내년 봄까지 탄다면 이 역시 트레드가 거의 다 닳아있겠죠. 그럼 그때가서 휠이랑 싹 새로 맞추도록 합시다. 정신없는 월요일 아침. 그나마 큰 일은 아니던지라 천만다행입니다. 이 셋팅으로 조심스럽게 올 봄까지 버텨봅시다.


P.S 현대카센터 사장님께서 밸런스를 아주 만족스럽게 잡아주셨다. 고속에서 그 어떠한 흔들림도 느껴지지 않는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