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9월의 마지막 날. 안양에 다녀왔습니다.

 

요 근래 피곤해서 뻗어버리기 바빴던지라 카페를 잘 살피지 않아 모임이 있다는 사실도 모르고 있었는데, 다른 회원님께서 전화를 주셔서 전화받고 바로 나갔습니다. 지난 7월 모임은 구의동. 8월은 건너뛰고 9월 모임이 진행되는 장소는 안양의 유워시(U-WASH) 세차장이라고 합니다.

 

 

불스워너 세차벙개 + 와이퍼(YPER) 구의점

지난 28일 목요일 불스워너 모임이 있어 서울에 다녀왔습니다. 불스워너 활동을 하며 가락동에서 다른 기수 회원님을 잠깐 뵈었고 대대적으로 모였던 적이 없었는데, 지난 목요일. 조금 일찍 일

www.tisdory.com

 

 

안양7동 공단지대 한복판에 자리잡고 있네요. 별생각 없이 아무리 늦어도 1시간 30분이면 들어가겠거니 했더니만 금요일에 연휴까지 앞두고 있던지라 차가 엄청 막히네요.

 

안양 가는 길

그래도 5시 40분쯤 출발해서 8시 안에 도착했습니다. 2시간 20분 정도 소요되었네요.

 

이미 많이 와 계셨고, 7월보다 더 오신 느낌입니다. 저도 솔직히 구의동보다 안양이 훨씬 낫습니다. 막히지만 않으면 사무실에서는 1시간 컷. 집에서도 1시간 30분 안에 갈 수 있으니 말이죠.

 

생각보다 규모가 있다.

세차 베이도 꽤 많고, 드라잉 존도 꽤 큽니다.

 

그럼에도 이미 많은 분들이 오셔서 자리가 없네요. 사무실에서는 카페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동네 유워시 세차장도 비슷하게 간단한 커피머신을 두고 카페 비슷한 공간을 만들어 뒀는데 정작 거기서 커피를 마신 적은 없네요.

 

세차

세차를 진행합니다.

 

여름 내내 비가 내려서 건너뛰고, 명절 전에 세차를 한 뒤 거의 보름 만에 진행합니다. 사실 어차피 늦은 거 다른 차를 타고 올까 하다가 막상 다른 차는 다 지난주에 닦아놨기에 삼각떼를 타고 왔습니다. 막상 타고 오니 기름이 없어 불이 들어왔네요.

 

불스원 루나틱폴리시 휠&타이어 하이브리드 크리너

이전에 받았던 불스원 루나틱 폴리쉬 휠&타이어 하이브리드 크리너를 사용합니다.

 

불스원의 고오급 제품군인 루나틱폴리시의 휠 세정제 겸 타이어 갈변 제거제입니다. 불스원 제품 중 처음으로 나온 타이어 갈변 제거제라고 그러더군요. 향도 괜찮고 효과도 좋습니다. 뿌리기 무섭게 타이어에서 갈색 액체가 나옵니다.

 

갈변제거제 효과 좋네

아무리 타이어를 열심히 닦아도 보기 흉했던 이유가 바로 갈변 때문이었습니다.

 

별다른 광택제를 뿌려주지 않아도 물기가 마르고 확인하니 타이어가 깔끔해졌네요. 여기에 루나틱폴리시 타이어 광택제를 도포해주면 물이 닿아도 꽤 오랜 시간 최상의 타이어 상태를 유지할 수 있습니다.

 

일단 완료

세차 환자분들이 많이 모이신 자리였지만, 대충 굴려도 되는 게 랩핑차의 장점입니다.

 

정 급하면 자동세차도 부담 없이 들어갑니다. 정 귀찮으면 가끔 솔질도 합니다. 스월이 생긴다고 100% 손세차만 하시는 분들도 많으시지만, 내내 랩핑 벗기면 그만인 랩핑차들은 그런 스트레스에서 해방이 가능합니다. 일반적인 랩핑하고도 성격이 다른 실사랩핑이라 뜨거나 갈라지는 현상을 방지하기 위해 따로 관리하고 있기는 하지만, 일단 전반적인 관리 자체가 쉽기에 계속 랩핑차를 고수하는 것도 있긴 합니다.

 

엔진룸까지 마무리

17만 km를 탄 차치곤 준수하다고 생각하는 엔진룸입니다.

 

진짜 세차 환자분들이나 병적인 관리를 하시는 분들에 비하면 뭐 더럽겠다만 신차 출고 이후로 정말 꾸준히 에어라도 불어주고 물왁스라도 뿌려줬습니다. 엔진룸에 앉은 때가 묵어버리기 전 나름 주기적으로 불어주고 닦아주니 그래도 주행거리 대비 준수한 수준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그간 많은 중고차를 타며 아무리 열심히 엔진룸을 닦아줘도 마음에 들 정도로 깔끔한 상태를 만들기 어려웠던 게 바로 그런 이유였습니다. 막상 제가 새차 내려서 완전 신차  시절부터 관리했던 차는 그래도 깔금하잖아요.

 

여튼 주저리주저리 이야기 좀 하다 10시 넘어 해산했습니다. 아마 다음 달에도 이런 세차 모임이 있을 거 같네요. 그냥 가서 세차하고 얘기만 하다 와도 즐거운 모임입니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지난 28일 목요일 불스워너 모임이 있어 서울에 다녀왔습니다. 불스워너 활동을 하며 가락동에서 다른 기수 회원님을 잠깐 뵈었고 대대적으로 모였던 적이 없었는데, 지난 목요일. 조금 일찍 일이 끝났기에 서울에 다녀왔습니다.

 

분당수서

본래 2시 이후에는 서울 방향으로 올라다니지 않았던 사람인데.. 기여코 올라가네요.

 

소요시간은 집에서 2시간 30분정도 나왔습니다. 그 중 1시간 이상을 서울 근교에 다 와서 허비했네요. 그래도 모임은 8시부터라 여유가 있긴 합니다만, 막히는 상황이 싫어 그저 빨리 가고 싶었습니다.

 

와이퍼(YPER) 구의점

와이퍼(YPER)라는 이름의 세차 관련 업체에서 체인점 형태로 운영하는 실내세차장입니다.

 

솔직히 이런 세차장 처음 왔습니다. 그냥 건물 전체가 셀프세차장입니다. 즉 베이 전체가 실내에 마련되어있다는 얘기죠. 100% 예약제로 운영 중이며, 베이 안에서 쓰레기를 버리는 일을 제외하고 모든 작업을 마칠 수 있습니다. 그래서 그런지 밤새 지켜보았는데 비싼 차들이 꽤 많이 들어오더군요.

 

 

세차장 내부

시스템 에어컨이 여러 대 가동되고 있었으며, 인싸 감성 가득한 조명이 밝게 켜져 있었습니다.

 

먼저 오셔서 기다리고 계셨던 분들이 예약시간이 도래하자 세차장에 먼저 들어가셨고 저는 밖에서 다른 분들과 함께 이야기를 나누고 있었습니다.

 

불스원 회사차

불스원 직원분들은 회사 업무용 카니발을 타고 오셨더군요.

 

8월 새롭게 론칭하는 프리미엄 브랜드 '루나틱폴리시'의 제품들을 이 자리에 모인 불스워너들에게 쇼핑백에 담아 조용히 주셨습니다. 론칭과 함께 출시 예정인 제품들은 총 8종인데, 앞으로 30종 가까이 늘려나갈 예정이라고 합니다. 여튼 아직 판매되지 않는 제품을 먼저 받을 수 있어 나름 진귀했던 자리가 아녔나 싶습니다.

 

세차장 진입

저도 세차 베이에 들어갔습니다.

 

각 베이 별로 혼자 쓸 수 있는 개수대와 진공청소기 에어건까지 모두 있었습니다. 설비 자체도 하부 세차까지 가능했고요. 시간제 세차장이기에 결제된 시간 동안 마음껏 사용이 가능합니다. 그냥 시간 내내 하부 세차를 켜 놓더라도 아무런 제약이 없고 그 어떤 개인용품을 사용해도 터치하는 사람이 없습니다. 그런 거 따지고 보면 일반적인 셀프세차장 대비 비싼 것도 아니네요.

 

루나틱폴리시

8월 판매를 시작하는 불스원의 프리미엄 브랜드 루나틱폴리시(Lunatic Polish)입니다.

 

당일날 사용할까 하다가 뒤에 기다리고 계신 분들이 많아서 일단 뭐가 뭔지 하나씩 보고 사용할 여유도 없었고 그냥 구경만 하고 다시 넣었습니다. 물론 전날 차량 내부에 도시락을 크게 엎어서 세차를 한 것도 있어 간단히 세차를 마무리했네요. 그간 이름도 어려운 제품들을 선호하는 전문 디테일러에게 그저 싸구려 이미지라며 배척당하던 불스원 역시 크코플처럼 괜찮은 제품을 내놓아도 그 이미지 탓에 그간 좋은 평가를 받지 못했습니다만, 이를 갈고 내놓은 루나틱폴리시가 부디 좋은 평가를 받았으면 좋겠습니다.

 

그간 불스원 세차용품 제품군에는 없던 타이어 갈변 제거제가 새로 추가되었다고 하네요.

 

저는 다음 세차 때나 쓸 수 있겠습니다.

 

세차완료

저는 그래도 빨리 한다고 50분 만에 나왔는데, 다른 분들은 기본 100분 이상이네요.

 

유리창 뒤로 보이는 분들과 밤 11시까지 이런 저런 이야기를 나누고 왔습니다. 급벙처럼 기획했다는데 그래도 꽤 많이 오셨습니다. 저보다 더 멀리서 오셨던 분들도 계셨고요. 앞으로도 이런 자리 자주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여름철 겨울철에는 역시 실내베이가 최고입니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