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경산시에 소재한 대구외국어대학교에 이은 두번째 탐방지는 대구미래대학교입니다.


대구미래대학교는 학교법인 애광학원이 1980년 12월 대일실업전문대학으로 설립하였으며, 1983년 9월 경북실업전문대학, 1998년 대구미래대학으로 교명을 변경하였고, 2012년부터 전문대학에도 '대학교' 명칭을 붙일 수 있어지며 폐교 전까지 '대구미래대학교'라는 명칭으로 운영되었습니다.


약 38년간의 역사를 뒤로한 채 2018년 2월 최종적으로 폐교되었는데, 학교법인은 다르지만 사실상 같은 이사장의 소유인 대구대학교와의 통합이나 학교부지 매각등의 자구책을 내었음에도 결국 폐교절차를 밟고 말았습니다. 물론 현재도 학교 부설 창파유치원이 운영되고 있어 학교법인은 존속중이고 학교 부지 역시 출입이 자유로우며 상대적으로 우수한 관리상태를 보이고 있습니다.



조금은 외진곳에 있었던 대구외국어대학교와 달리 대구미래대학교는 주택단지 근처에 자리잡고 있습니다.


학교가 조성된 산자락 근처로 대규모 택지개발이 진행되었다 보는게 맞겠죠. 여튼 재단은 다르지만 설립자는 동일한 4년제 대구대학교처럼 넓은 부지를 가진 부분은 이 학교의 자랑거리였지 않았나 싶습니다.



'미래로'를 타고 대구미래대학교에 도착했습니다.


학교를 알리는 커다란 문은 없습니다. 그렇지만 이 현수막 게시대가 대구미래대학교의 정문임을 알려주고 있지요. 물론 대학은 폐교되었지만, 대학 부설로 운영되던 창파유치원은 현재도 운영되고 있습니다. 그 아래의 단독주택단지 홍보용 현수막은 누군가가 임의로 붙여두고 가지 않았나 싶네요.





이 학교의 이름을 따 미래로라는 도로명이 붙었습니다.


학교 정문과 만나는 사거리에서 박물관을 끼고 좌회전하면 박물관로가 시작됩니다.



학교 정문 옆으로 건물 신축공사가 한참 진행중입니다.


본래 이 자리는 학교 부설 창파유치원이 소재했었던 은혜관이 있었던 자리입니다. 학교 부설 시설인가 싶어 봤더니 학교와 관련된 시설은 아니고요. 학교 회생을 위한 자구책으로 목 좋은 학교 정문 앞 부지의 일부를 매각하여 그 자리에 새롭게 생겨나는 시설로 보입니다.



학교 정문은 이미 화물차들의 주차장으로 변모한지 오래.


화물차와 출퇴근을 위해 화물차 기사들이 타고 온 승용차들로 길가에 세워진 차량들은 넘쳐납니다.



학교를 마주보고 있는 건물은 경산시립박물관.


나름 주택가 사이로 대학과 박물관이 마주보고 있는 그런 자리입니다. 아주 번화한 곳은 아니지만, 그렇다고 외딴 산골자기에 외롭게 놓여진 학교도 아니라는 이야기죠. 




학교 정문 앞. 창파유치원이 있었던 자리에 지어지는 건물은 병원이네요.


공사명은 경상북도 재활병원 건립공사. 지상 4층 규모의 경상북도 도립 재활병원입니다. 어디 논바닥 한가운데나 깊숙한 산골보다는 앞에 박물관도 있고, 주택가와 이어져있는 이 자리가 썩 나쁜 자리는 아니죠. 본래 버스도 다니던 큰 길가이기도 하고 말입니다.


육안상 보이는 건물은 이미 다 지어졌지만, 내부 공사가 있기에 2020년 1월까지 공사는 이어집니다.



자연석으로 된 비석은 트라고 17톤 윙바디가 가려버렸습니다.


40년 가까이 운영되었던 꿈이 있던 대학은 문을 닫았고, 그 대학에서 꿈을 꾸던 학생들 역시 다른 학교로 흩어졌습니다. 그렇게 홀로 남은 비석은 트럭이 가려버린 안타까운 현실입니다.



검정시험장소를 알리던 입간판은 엉뚱하게도 비포장 임도를 향하고 있네요.


주기적으로 이루어지는 기능사 기사 혹은 자격증 시험을 보러 오는 방문객들에게 시험장을 알려주기 위해 사용하던 입간판은 엉뚱한 임도를 향하고 있습니다. 노란 팻말에는 학교 사유지이고 곧 교육시설로 개발 될 예정이니 출입을 금한다는 내용.


이 길을 타고 들어가면 현재 창파유치원으로 활용중인 구 도서관 건물에서 끝나는 도로와 이어집니다.



출입을 통제하던 초소 역시 비어있는 상태.


차단봉이니 번호판 인식 시스템이니 죄다 사라진 상태입니다.



조금 더 들어가니 무성한 수풀과 도로 한켠에 주차된 차량들만 보이네요.


학교 캠퍼스까지는 한참 더 올라가야만 합니다. 도보로 통학하던 학생들의 고충이 느껴지는군요.



경상북도 재활병원 건립공사.


공사장 출입구는 학교 입구를 조금 지난 자리에 있었습니다. 조립식 판넬로 지어진 현장사무소 건물 자리가 유치원이 있었던 양지관 자리로 보입니다.



커다란 학교 안내도입니다.


꼭대기의 본관을 비롯하여 건물만 총 아홉동. 주요 시설로 대운동장이 있고, 현재는 철거된 양지관은 사진에 잘려있네요. 사진 한장에 다 담지 못할 수준으로 학교 부지가 넓다는 이야기입니다.



이래야 폐교탐방 느낌이 나는건 뭘까요.


보도블럭을 뚫고 자라는 무성한 수풀. 도로변은 주기적으로 차량들이 오가니 문제가 없다만, 인도의 상태는 그리 좋지 않습니다. 물론 그럼에도 주택가가 가까워 학교로 운동을 오는 주민들의 모습을 많이 목격했습니다.



교내 스쿨버스 정류장입니다.


학교 부지가 넓다보니 교내만 순환하는 버스가 있었던 모양입니다. 이러한 스쿨버스 정류장은 캠퍼스 내 곳곳에서 볼 수 있었습니다만, 지금은 버스를 기다리는 사람도 없고 아무리 기다린다 한들 정차할 버스도 없습니다.



학교 건물로 올라가는 길목의 테니스장 역시 폐허가 된 상태입니다.


테니스장 뒤로 옹벽을 치고 알 수 없는 부지를 조성하는 모습이 보입니다. 굴삭기의 엔진소리도 들리고요.



그나마 테니스장보다는 낫다지만 농구장 역시 상황은 비슷합니다.


잡초는 나무가 되어 휀스를 다 잡아먹을 수준까지 커버렸고, 우레탄 코팅은 날라간지 오래. 골대에는 부식이 생긴채 방치되어 있습니다. 



테니스장은 그냥 풀밭..


잘 보이지 않습니다만, 그냥 풀밭입니다. 폐교 후 약 2년간 사람의 손길이 닿지 않았음에도 꽤나 자연과 가까워진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828sec | F/2.4 | 0.00 EV | 6.0mm | ISO-25 | Flash did not fire | 2019:10:12 10:44:47


테니스장 뒤로 조성중인 부지와 이 학교와는 별다른 관련은 없어보입니다.


오래전 위성사진을 보아도 일부 밭으로 활용되던 공터였습니다. 지적도를 보아하니 도로자리가 분할되어 있고 구획별로 토지가 쪼개진 모습을 확인했습니다. 바라보는 방면이 아닌 반대편으로 도로가 개설되는듯 보입니다.



테니스장과 농구장을 지나 본격적으로 건물이 보이기 시작합니다.


구형 렉스턴과 테라칸. 테니스장과 농구장 그리고 처음으로 보이기 시작하는 건물 사이에 작은 숲이 있는데 그 숲의 벌목작업을 위해 온 사람들이 타고 오지 않았나 생각됩니다. 이 숲 역시 지적도상 대학에서 빠져있는것으로 보아 대학과 무관한 옆 공사와 관련된 작업으로 보입니다.


본격적인 캠퍼스 이야기는 2부에서 계속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북 경산시 평산동 산 7 | 대구미래대학교 (폐교)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Tag 17톤 트라고, 2019, 2019 폐교탐방, [2019 폐교탐방] 대구미래대학교 (1) 광활한 캠퍼스를 올라가며, 가야대학교 고령캠퍼스, 건동대, 건동대학교, 경북도립 재활병원, 경북도립재활병원, 경북재활병원, 경산, 경산 경북도립재활병원, 경산 재활병원, 경산 창파유치원, 경산 폐교, 경산 폐교된 대학, 경산시, 경산시립박물관, 경상북도 재활병원, 기획, 기획연재, 대구 미래대학, 대구 미래대학교, 대구대, 대구대학교, 대구미래대, 대구미래대 부설 창파유치원, 대구미래대 재활병원, 대구미래대 창파유치원, 대구미래대학, 대구미래대학 재활병원, 대구미래대학교, 대구미래대학교 부설 창파유치원, 대구미래대학교 재활병원, 대구외국어대학교, 대구외대, 미래로, 박물관로, 벽성대학, 부실대, 부실대학, 서남대, 서남대 남원, 서남대 아산, 서남대학교, 선교청대학교, 성민대학교, 성화대학, 신경대학교, 아시아대학교, 애광학원, 양지관, 유치원, 잡글, 잡담, 재활병원, 전문대, 정부재정지원제한대학, 정부지원, 창파유치원, 창파유치원 대구미래대, 트라고, 트라고 17톤, 트라고 17톤 윙바디, 트라고 윙바디, 폐교, 폐교된 대학, 폐교된 대학교, 폐교탐방, 폐교탐방&정부재정지원 제한대학(부실대학) 탐방 시리즈, 한민학교, 경북 경산시 평산동 산 7 | 대구미래대학교 (폐교)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대략 기록을 보니 1만km~2만km는 3개월. 

2만km 이후부터는 약 2개월만에 주행거리의 앞자리가 바뀐다는 사실을 알 수 있습니다.


여튼 그만큼 많이 싸돌아다닌다는 얘기겠지요. 업무적인 움직임이 개인적인 움직임보다 훨씬 많은 요즘입니다만, 평균적으로 대략 2년을 타야 만들 거리를 탔습니다. 물론 저보다 더 많이 타는 분들도 계시지만 말이죠.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50sec | F/1.7 | 0.00 EV | 4.3mm | ISO-500 | Flash did not fire | 2019:10:22 11:56:31


40000은 고속도로에서 화물차를 추월하다가 놓쳤지만, 아쉬운대로 40001로 기록합니다.


이러한 추세라면 4년차에 20만km를 달성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스파크의 주행거리가 올라가던 추세와 거의 비슷하게 올라가지 않을까 싶습니다. 지난 보증수리 이후로 아직까지는 크게 느껴지는 문제나 불만도 없습니다. 


곧 신형이 나온다는 얘기가 나오는 이 시점에도 자연적으로 떨어진 비닐을 제외하고는 인위적으로 떼어낸 비닐은 없습니다. 앞으로도 지금처럼 새차느낌을 내며 무탈하게 달려줬으면 좋겠네요.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